HOME 경제 건설/부동산/철강
건축자재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1~3위는6월 빅데이터 분석결과...1위 KCC, 2위 쌍용C&E, 3위 동화기업
이지은 기자 | 승인 2022.06.15 12:24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건축자재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2022년 6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KCC 2위 쌍용C&E 3위 동화기업 순으로 분석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건축자재 상장기업 34개 브랜드에 대해서 빅데이터 분석을 활용한 브랜드 평판조사를 실시했다. 2022년 5월 15일부터 2022년 6월 15일까지의 건축자재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24,674,476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평판을 분석했다. 지난 5월 건축자재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31,772,697개와 비교하면 22.34% 줄어들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이다.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끼리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 커뮤니티 점유율을 측정하여 분석했다. 정성적인 분석 강화를 위해서 ESG 관련지표와 오너리스크 데이터도 포함했다.​

건축자재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분석은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시장지수로 구분하여 브랜드평판지수를 산출했다. ​

건축자재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2022년 6월 빅데이터 분석 30위 순위는 KCC, 쌍용C&E, 동화기업, 벽산, 한일시멘트, 유진기업, KCC글라스, 고려시멘트, LX하우시스, 노루페인트, 유니온, 성신양회, 에스와이, 삼화페인트, 동양, 삼표시멘트, 한일현대시멘트, 한솔홈데코, 보광산업, 아세아시멘트, 다스코, 일신석재, 이건산업, SG, 조광페인트, 중앙디앤엠, 부산산업, 동양파일, 모헨즈, 라이온켐텍 순이었다. ​

건축자재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KCC는 참여지수 221,387 미디어지수 506,164 소통지수 750,859 커뮤니티지수 628,302 시장지수 1,459,068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565,779로 분석됐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5,430,218과 비교하면 34.33% 하락했다. ​

2위, 쌍용C&E는 참여지수 157,959 미디어지수 173,186 소통지수 136,470 커뮤니티지수 149,512 시장지수 2,027,607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644,734로 분석됐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3,216,520과 비교하면 17.78% 하락했다. ​

3위, 동화기업은 참여지수 194,593 미디어지수 334,019 소통지수 265,064 커뮤니티지수 430,286 시장지수 781,500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005,461로 분석됐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1,784,676과 비교하면 12.37% 상승했다. ​

4위, 벽산은 참여지수 85,936 미디어지수 159,450 소통지수 997,411 커뮤니티지수 254,563 시장지수 114,01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611,379로 분석됐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1,065,619와 비교하면 51.22% 상승했다. ​

5위, 한일시멘트는 참여지수 119,316 미디어지수 149,822 소통지수 139,349 커뮤니티지수 198,679 시장지수 568,593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175,758로 분석됐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1,800,787과 비교하면 34.71% 하락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22년 6월 건축자재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결과, KCC가 1위로 분석됐다. 건축자재 상장기업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보니 지난 5월 건축자재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31,772,697개와 비교하면 22.34% 줄어들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 소비 31.19% 하락, 브랜드 이슈 34.67% 하락, 브랜드 소통 20.78% 하락, 브랜드 확산 23.00% 하락, 브랜드 시장 11.89% 하락했다"고 전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