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하나은행, 프롭테크 기업 트러스테이와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한고은 기자 | 승인 2022.06.13 18:37

[여성소비자신문 한고은 기자]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은 지난 9일 프롭테크 기업 트러스테이(대표 김정윤)와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트러스테이는 지난해 3월 대한민국 대표 인공지능 기반 서비스형 소프트웨어 전문 제공사인 ㈜야놀자클라우드와 KT에스테이트가 공동 설립한 프롭테크 기업으로, 최근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주거용 부동산의 임대 관리 편의성과 운용 효율성을 제고하는 플랫폼 ‘홈노크(HomeKnock)’를 출시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플랫폼 ‘홈노크’ 내 임대료 정산 자동화 시스템 구축 ▲부동산 빅데이터를 활용한 금융 서비스 개발 ▲‘홈노크’ 제휴 금융 상품 출시 등 프롭테크 기반 금융 비즈니스 모델을 선보일수 있도록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성영수 하나은행 CIB그룹 부행장은 “최근 일상생활 속 다양한 영역에서 비대면, 디지털화가 확대되고 있고, 특히 부동산 관리 서비스 분야에서도 관련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며, “앞선 기술력과 부동산 빅데이터를 보유한 프롭테크 기업 트러스테이와 협업을 바탕으로 금융 소비자의 편의성 증대로 이어지는 생활금융 혁신을 지속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협약식에 참석한 김정윤 트러스테이 대표는 “하나은행과 협업을 통해 ‘홈노크’의 운영 효율성과 고객 편의성이 한층 더 발전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향후 사물인터넷, 블록체인 등 최신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플랫폼 고도화에 노력하는 한편, 각종 생활편의 서비스와 금융을 결합해 차별화된 주거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한고은 기자  h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고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