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건설/부동산/철강
롯데건설-현대엔지니어링, 대전 도마/변동4구역 재개발정비사업 수주
김희정 기자 | 승인 2022.06.13 14:33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 롯데건설-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시그니처 사업단)은 지난 12일 대전 서구 KT인재개발원에서 열린 ‘도마·변동4구역 재개발정비사업 시공자 선정 총회’에서 시공사로 선정됐다.

도마·변동4구역 재개발정비사업은 대전 서구 변동 일원에 위치하며 총 공사비는 9,212억 원이다. 연면적 609,276㎡, 지하 3층~지상 38층, 아파트 18개 동, 총 3,052세대 규모로 건설된다.

시그니처 사업단은 단지의 18개 전체 동에 커튼월룩을 적용하고, 축구장 5배 크기에 달하는 34,492㎡ 규모의 중앙광장을 비롯해 12,928㎡ 규모의 초대형 커뮤니티와 14,486㎡ 규모의 스트리트 몰 등 랜드마크적인 설계를 계획했다.

도마·변동4구역은 인근에 홈플러스·코스트코 및 충남대병원이 위치하고, 변동초·중, 도마초·중, 버드내중, 서대전여고, 대전제일고에 인접하고 있다. 또한, 충청권 광역철도(신탄진~계룡)와 지하철 2호선(순환트램) 도마역(가칭) 개통이 예정돼 있다.

시그니처 사업단 관계자는 “14개구역 2만 8천여세대로 구성된 도마·변동 재정비촉진지구 내 랜드마크적인 설계를 적용하는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