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NH농협은행, 국민건강보험공단 요양기관 금융대출 협약기관 재선정
한고은 기자 | 승인 2022.06.13 10:24

[여성소비자신문 한고은 기자] NH농협은행(은행장 권준학)은 국민건강보험공단과 요양기관 금융대출 지원사업 협약기관으로 재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NH농협은행은 2020년 협약기관으로 최초 선정돼 병·의원, 약국 등 의료기관을 대출대상으로 하는 ‘NH메디칼론’을 출시했다. 금차 재선정에 따라 2024년 6월까지 요양기관 금융대출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NH메디칼론’은 연간 매출액의 1/2과 공단으로부터 받는 연간 요양급여수령액 중 작은 금액을 한도로 자유롭게 입출금을 이용할 수 있는 마이너스통장 방식의 신용대출이며, 협약우대 금리 최대 1.0%p를 포함하여 최대 1.7%p까지 금리 우대가 가능하다.

기업투자금융부문 이연호 부행장은 “전국적인 점포망을 보유한 농협은행이 국민건강보험공단과의 협약기관으로 재선정되어 지방소재 요양기관이 지속적으로 금융대출을 이용할 수 있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사업의 최종 목표인 국민의 보건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의료기관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고은 기자  h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고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