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신한은행, 행정안전부와 업무협약 체결
김희정 기자 | 승인 2022.05.27 15:03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신한 쏠(SOL)에서 국민비서 알림서비스 ‘구삐’를 제공하고자 행정안전부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국민비서 알림서비스 ‘구삐’는 각종 생활형 행정정보를 국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모바일 앱을 통해 선제적으로 알려주는 서비스로, 국민 4명 중 1명이 이용하는 행정안전부의 대표적인 행정서비스다. 

신한은행은 이번 협약으로 ▲건강검진 안내 ▲운전면허 갱신 ▲휴면예금 ▲교통 과태료 납부 등 국민비서 알림서비스 23종의 알림 신청, 수신, 납부와 같은 서비스를 신한 쏠(SOL)에 연결하고, 고객에게 필요한 공공 알림을 신속하게 제공할 예정이다.

신한 쏠(SOL) 국민비서 알림신청은 신한 쏠(SOL) 전체메뉴 우측 상단에 위치한 ‘전자지갑’이나 간편서비스 내 국민비서를 통해 신한 쏠(SOL) 가입고객이라면 누구나 할 수 있다. 특히 신한은행은 신한 쏠(SOL)과 국민비서의 결합을 기념해 알림을 신청한 고객 선착순 20만명에게 마이신한포인트를 제공하는 이벤트를 6월 30일까지 진행한다.

이벤트는 고객이 국민비서 알림을 신청한 즉시 랜덤으로 ▲100만포인트(2명) ▲10만포인트(10명) ▲5만포인트(88명) ▲1만포인트(900명) ▲5천포인트(49,000명) ▲1천포인트(150,000명)를 제공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많은 고객들이 신한 쏠(SOL)을 통해 국민비서 ‘구삐’를 편리하고 신속하게 이용하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의 핵심가치인 ‘바르게, 빠르게, 다르게’에 발맞춰 다양한 공공 서비스를 빠르고 편리한 디지털 금융서비스와 함께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