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건설/부동산/철강
포스코건설 ‘리모델링 유니트 디자인’ 개발...강남 신사동 ‘더삽갤러리’에 전용 견본주택 신설
김희정 기자 | 승인 2022.05.24 15:50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 포스코건설이 아파트 리모델링 고객을 위해 유니트를 적용한 리모델링 소비자 전용 견본주택을 상설 전시한다.

포스코건설은 기존의 구조물을 사용하는 리모델링 특징을 반영하여 ‘리모델링 유니트 디자인’을 개발하고 강남 신사동 ‘더삽갤러리’에 전용 견본주택을 신설했다.

견본주택에서는 기존 30평형대의 주거공간이 리모델링 후 40평형대로 확장된 공간을 볼 수 있다. 넓은 거실, 대면형 주방, 유리난간 기능 창호, 우물천장 및 특화조명, 현관 창고와 다용도실 수납 등으로, 단순히 10평 이상의 확장감 외에도 개방감 있는 여유로운 공간에 디자인과 마감이 적용된 아파트를 직접 경험하고 확인할 수 있다.

2014년부터 리모델링 전담부서를 꾸려 현재까지 총 25개 단지, 약 4.6조 원에 달하는 수주고를 올린 포스코건설은 리모델링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다. 또한 올해 초부터 ‘1기 신도시 수주 추진반’을 신설하여 분당, 일산, 평촌 등 입주 30년이 도래하는 1기 신도시에서 추진되는 리모델링 사업에 대한 영업력을 강화하였다.

포스코건설은 지난해 12월 준공한 ‘개포 더샵 트리에’를 발판으로 서울지역의 수주 확대와 부산, 창원 등 지방광역시를 중심으로 사업지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리모델링 사업은 신축이나 재건축과 달리 설계, 인허가, 시공에 이르기까지 기술과 경험이 필요하다”며 “포스코건설은 최근 준공한 개포 트리에의 시공 경험과 현재 시공 중인 송파 성지, 둔촌 현대1차 등 많은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금번 리모델링 최적화 평면 개발 및 견본주택 상시 전시를 통해 더 나은 주거문화 실현을 위한 기업시민으로서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