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건설/부동산/철강
호반건설, 국내 최초 AI 드론 활용 외벽 품질검사 진행
김희정 기자 | 승인 2022.04.22 14:33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 호반건설이 국내 최초로 건설 현장에 AI 드론을 활용한 품질검사 솔루션을 도입했다.

호반건설은 ‘AI 드론 품질검사 솔루션’ 검증에 성공하고 실제 현장에 도입했다고 22일 밝혔다. 호반건설과 AI 드론 전문 스타트업 ‘뷰메진’이 공동 개발한 AI 드론 품질검사 솔루션은 신속성과 안전성이 특징이다.

기존 검사는 현장 작업자에 의존해 시간이 오래 걸리고, 안전사고 등 위험에 노출되어 있다. 해당 솔루션의 드론은 사람의 조종 없이 자율주행으로 비행해 주변 장애물 등을 피해서 빠르고 정확하게 검사할 수 있다.

또한, 사람의 눈으로 파악하기 힘든 작은 균열, 페인트 표면 결함 등을 찾아내 시공 품질도 향상 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호반건설은 충남 당진시 호반써밋 시그니처 1, 2차 현장의 외벽 품질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추후에는 교량, 도로, 항만 등의 토목공사, 태양광 발전 모듈 등의 신재생에너지 설비의 품질검사에도 확대 적용할 계획이다.

호반건설 관계자는 “이번에 도입한 AI 드론 품질검사 솔루션으로 건물 외벽 품질을 측정할 수 있는 데이터베이스도 구축해서 품질 관리의 효율성을 제고할 것이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를 위한 다양한 혁신 기술을 적극 도입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뷰메진은 지난 2020년 설립된 AI 전문 스타트업으로 드론 자율 비행 기술, 구조물 안전품질검사 솔루션 등을 개발했다. 뷰메진은 호반건설과의 협업을 통해 설립 2년여 만에 국토교통부의 드론 규제 샌드박스 사업, 중소벤처기업부의 민간투자 주도형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TIPS, Tech Incubator Program for Startup)에 선정되는 등 기술력과 잠재력을 인정받고 있다.

호반건설은 건설업계 최초의 액셀러레이터법인인 ‘플랜에이치벤처스’를 설립한 데 이어 오픈이노베이션팀을 통해 유망 스타트업과 협업을 진행 중이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