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오설록, 메모리 인 제주 출시제주 꽃길의 향기를 블렌딩티로 표현한 티(Tea) 세트, 특허받은 오설록만의 유일향을 담은 시그니처 블렌딩티
김희정 기자 | 승인 2014.01.15 16:16

   
 
[여성소비자신문=김희정 기자] 아모레퍼시픽(대표 서경배)의 차(茶) 브랜드 오설록(OSULLOC)이 제주에서의 설렘 가득한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로맨틱한 블렌딩티(Blending Tea) ‘메모리 인 제주(Memory in Jeju)’를 출시했다. 

오설록은 100만 평 규모의 유기농 다원, 차문화 복합 체험공간 티뮤지엄, 티스톤 등 제주에 뿌리를 두고 있는 브랜드로, 제주의 자연을 모티브로 한 다양한 제품을 출시하고 있다.

이번 신제품 ‘메모리 인 제주’는, 제주의 사계를 표현한 ‘시즌 오브 제주(Season of Jeju)’, 제주의 아름다운 비경을 표현한 블렌딩티 ‘신 오브 제주(Scene of Jeju)’에 이어 출시된 ‘제주 시리즈’의 세 번째 제품이다.

 ‘메모리 인 제주’는 일반 화차(花茶)와는 달리, 꽃에서 추출한 향기에 더해, 꽃 본연에 숨겨진 달큰한 과일 향미를 극대화하여 완성도를 높였으며, 제주 대표 꽃을 모티브로 한 4종으로 구성되었다.

설레는 첫사랑을 표현한 ‘벚꽃향 가득한 올레’, 맑고 청초한 사랑을 표현한 ‘귤꽃향을 품은 우잣담’, 정열적이고 뜨거운 사랑을 표현 한 ‘동백이 피는 곶자왈’, 변함없는 사랑을 의미하는 ‘달꽃이 바라보는 바당’으로, 각 티(Tea)의 이름에는 모티브가 된 추억의 장소를 제주 고유의 말로 표현해 특별한 감성을 더했다.

또한, 패키지는 제주의 아름다운 꽃 일러스트와 함께, 제주 오색딱따구리, 제주남색남방공작나비 등 제주의 생물을 조화시켜, 신비롭고 아름다운 제주의 자연과 설레는 사랑의 감정을 절묘하게 표현했다.

오설록 브랜드 매니저 문규성 팀장은 “모든 사람들은 연인, 친구, 여행 등에 대해 한 가지씩은 마음을 설레게 하는 아름다운 추억을 안고 살아간다. ‘메모리 인 제주’는 제주를 모티브로 한 향기를 통해 각자의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티”라며 “블렌딩티 한 잔으로 추억을 떠올리며, 잠시나마 마음의 휴식이 되는 순간을 경험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