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건설/부동산/철강
두산건설, 2022년도 협력사 신규 등록 진행
김희정 기자 | 승인 2022.04.07 16:25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 두산건설(대표이사 회장 권경훈)은 2022년도 협력사 신규 등록에 나서고 있다.

공고 및 신청일정은 4월 1일부터 4월 30일까지 1개월이며, 6월 15까지 심사진행 후 6월 16일 결과를 안내할 예정이다. 심사 통과 후 등록이 확정되면 2022년 7월 1일부터 2023년 6월 30일까지 1년간 등록 유효기간을 갖게 된다.

모집 공종은 건축, 토목, 기계, 전기, 가설재, 장비 등 총 68개 공종에 대해 등록 접수를 받고 있다. 협력사 등록기준은 신용평가 B+이상과 현금흐름등급 C+ 이상(한국기업데이터기준 : CR-3), 부채비율 250%미만, 설립연수 3년이상 등이 기본 요건이다. 철근콘크리트, 철골, 전기, 기계설비, 토목 등 일부 공종은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평가도 요구된다.

올해부터는 안전항목이 전공종에 필수 평가항목으로 신설되었다. 안전보건 조직구축여부와 대외 안전보건 포상실적, 안전보건경영시스템(ISO45001 또는 KOSHA-MS)에 대해 검토를 할 예정이며 미입력시 등록신청이 불가능하게 된다.

두산건설 관계자는 우수한 협력사 모집을 통하여 원가 및 품질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올해부터는 1개사 1공종 등록 원칙을 폐지하고, 하나의 협력사가 다양한 공종에 대해 등록 신청이 가능하도록 제도를 개선했다고 말했다.

등록기준 및 신청 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두산건설 홈페이지와 두산건설 협력회사 포탈 및 신용평가사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