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한성기업-MSC, 지속가능한 수산물 가치 홍보 위한 MOU 체결
한지안 기자 | 승인 2022.03.17 11:24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한성기업과 MSC(해양관리협의회)는 16일 업무협약(MOU)을 맺고 지속 가능한 수산물의 가치를 알리기 위해 협력하기로 뜻을 함께했다고 17일 밝혔다. 한성기업은 2013년 국내 식품기업 최초로 MSC_CoC를 획득하여 이후 지속적으로 MSC 인증 원료를 사용한 고급 맛살류 제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하여 국내에서 MSC와 함께 수산물의 지속성을 위한 활동을 함께 해오고 있다.

이번 MOU를 통해 다양한 제품과 유통경로에서 MSC 에코라벨을 부착한 제품을 출시하여 소비자에게 좋은 뜻을 함께 알리는데 함께 하기로 한 것이다. 협약식에는 임준호 한성기업 대표이사와 서종석 MSC 한국 대표가 직접 참석하여 최근 중요해지고 있는 기업의 환경보존에 대한 책임과 MSC 활동의 의미에 대해 공감하는 자리를 가졌다.

국내에서 식품기업 최초로 MSC 인증을 받은 한성기업은 MSC 인증 알래스카 명태를 활용한 다양한 크래미 브랜드 제품을 출시해 현재까지 꾸준히 판매해오고 있다. 특히 작년 기준 MSC 에코라벨 제품 중에서 높은 판매 수익을 기록한 한성기업은 지난해 말 개 최된 ‘MSC Korea 어워즈’에서 ‘올해의 브랜드상’을 수상하면서 지속 가능한 수산물의 가치를 알리는데 기여한 바 있다.

양사는 지난 11일 출시된 MSC 에코라벨 신제품인 ‘붉은 대게살 크래미’를 신선식품 배송업체인 오아시스 마켓을 통해 판매함으로써 지속 가능한 수산물 가치를 알리기 위한 프로모션을 오는 17일부터 3개월간 진행할 예정이다. 붉은 대게살 크래미는 오아시스마켓과 한성기업이 협업하여 출시한 PB상품으로, MSC 인증 알래스카 명태가 주원료이다. 앞으로 두 기업은 소비자들에게 책임 있는 수산물 소비문화의 가치를 알릴 수 있는 캠페인 및 홍보활동도 진행할 예정이다.

MSC(Marine Stewardship Council: 해양관리협의회)는 남획 및 해양 환경 파괴를 최소화하고 미래의 안정적인 수산물 공급을 보장하기 위해 설립된 국제 비영리기구로 국제표준(MSC 인증)을 제정하고, 세계 각국 정 부와 민간기업, 어업인들에게 이를 따르도록 장려하는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현재 전 세계 어획량의 약 19%가 MSC 인증 어장에서 생산되고, MSC 에코라벨이 부착되어 판매되고 있다.

한지안 기자  hann9239@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