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건설/부동산/철강
서울주택도시공사, 5대 혁신방안 추진 위한 조직개편 단행안전경영실/주택품질혁신처/사업기획실 등 신설, 자치구별 주거안심종합센터 설치
김희정 기자 | 승인 2022.03.14 15:48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사장 김헌동)는 SH공사 5대 혁신방안 등 대내외 경영환경 변화를 반영한 조직개편을 실시하고 개편된 조직에 따라 대대적인 인사를 14일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번 SH공사 조직개편의 방향은 ① “안전경영”, “투명경영” 실천을 위한 실행체계 구축 ② 1구 1센터(주거안심종합센터) 설치 등 서울형 주거복지 전달체계 마련 ③ 양질의 주택공급 확대를 위한 개발사업 추진체계 정비 ④ 경영환경 변화에 따른 핵심기능 강화 및 유사기능 통폐합 등으로 2021년 9월부터 서울시와 SH공사, 서울연구원이 공동으로 조직개편을 위한 TF를 운영하는 등 다양한 의견수렴 후 지난 2월 이사회 의결을 거쳐 조직개편을 마무리했다.

주요 내용을 살펴보면, 중대재해 발생 제로화 등 현장 중심의 안전경영 강화를 위해 ‘안전경영실’을 신설하였고, 원스톱 주거복지 서비스 제공을 통한 서울시민의 주거복지 향상을 위해 ‘주거안심종합센터’를 자치구별로 설치해 시민 누구에게나 소득과 가구원 수, 주거형태 등에 따른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공공주택의 품질을 대폭 개선하기 위해 ‘주택품질혁신처’를 신설하였고, 신규 주택사업 부지 확보 및 저렴주택 모델 개발을 위한 ‘사업기획실’을 신설하였다. 한편 미래전략실과 기획조정실을 통합하는 등 유사기능 수행부서를 통폐합하였고 한시적으로 운영 중인 30여개의 임시조직도 폐지했다. 

개편된 조직 총 38명의 처장급 인사에서 지난해 11월 서울시와 공동으로 발표했던 SH공사 5대 혁신방안의 핵심 수행부서와 중대재해 예방 총괄부서 등 5개 부서에 대한 직위 공모를 실시해 부서책임자를 인사 발령했다.

또한 처장급 직원의 인사에서 외부 위원 과반이 참여하는 인사검증위원회를 구성하여 직무능력 뿐만 아니라 청렴성, 윤리의식, 상하동료 직원들의 능력평가와 부동산 보유현황 등을 철저히 검증하여 80% 이상을 교체 발령하였다.

김헌동 SH공사 사장은 “SH공사 5대 혁신방안을 차질없이 이행하고, 핵심사업의 실행력 제고를 위해 조직개편과 인사발령을 시행했다”며 “서울시 주택시장의 안정과 취약계층의 주거불안을 해소하는 전문기관으로 거듭나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밝혔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