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이디야커피, 두 배 커진 쿠키와 떠먹는 수프 선보여매년 베이커리, 디저트 판매량 증가하는 트렌드 맞춰 메뉴 리뉴얼 입지 강화
이지은 기자 | 승인 2022.01.13 09:09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이디야커피가 13일 쿠키와 수프를 고객들의 니즈에 맞춰 리뉴얼하면서 카페식 메뉴 강화에 나선다.

이디야커피는 쿠키 메뉴를 ‘초코렛 청크 쿠키’와 ‘화이트초코 마카다미아 쿠키’ 2종으로 리뉴얼하고, 재료 함량을 늘려 약 두 배 커진 크기로 선보인다. 뿐만 아니라 기존 쿠키의 반죽을 이디야커피의 자체 배합 반죽으로 변경해 부드러운 식감이 특징이다.

‘초코렛 청크 쿠키’는 달콤한 초코렛칩이 더욱 풍부하게 들어가 진한 초콜렛 향을 느낄 수 있으며, ‘화이트초코 마카다미아 쿠키’는 마카다미아넛의 고소함과 화이트 초콜렛의 달콤함이 조화를 이룬다.

겨울철 따뜻하게 식사대용으로 즐길 수 있는 수프의 컨셉과 맛에도 변화를 주었다. 고객 니즈에 맞춰 마시기 용이했던 기존의 수프를 떠먹기 좋은 식감으로 변경하고, 선택폭을 넓히기 위해 새로운 플레이버를 선보인다.

이디야커피의 ‘양송이 수프’와 ‘콘 수프’ 등 수프 2종은 기존 수프보다 더욱 고소하면서도 감칠 맛 나는 꾸덕한 식감으로 만나볼 수 있다. ‘양송이 수프’는 잘게 잘린 양송이 버섯의 향긋한 풍미를 느낄 수 있으며, ‘콘 수프’는 대중적인 입맛을 고려한 새로운 수프 메뉴로, 풍성하게 넣은 옥수수의 고소하고 달콤짭짤한 맛을 느낄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이디야커피 관계자는 “카페에서 다양한 먹거리를 찾는 고객들이 늘며 베이커리 및 디저트의 판매량이 매년 증가함에 따라 카페식 메뉴의 연구개발에 꾸준히 힘쓰고 있다”며 “고객 니즈에 맞는 제품의 업그레이드를 통해 고객 만족도 향상에 더욱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