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CJ프레시웨이-한국유치원총연합회, 올바른 급식문화 조성 힘쓴다유치원 대상 건강한 식재료 공급과 유아의 올바른 식습관 형성 위해 맞손
이지은 기자 | 승인 2022.01.10 12:03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CJ프레시웨이가 사단법인 한국유치원총연합회와 손잡고 전국의 사립 유치원을 대상으로 올바른 급식문화 조성에 힘쓴다. 양측은 이번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건강하고 안전한 식재료 공급, 유아 식습관 개선 교육 진행, 결식아동-다문화가정 등 취약계층 대상 보호사업에 대해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은 유아의 건강한 성장과 안전한 급식환경 구축을 돕기 위해 진행됐다. 지난해부터 모든 국공립 유치원과 원아 수 100명 이상의 사립유치원도 학교급식법을 따르고, 올해부터는 서울의 모든 유치원에서 친환경 무상급식이 시행되면서 식자재 품질, 위생 및 안전 관리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

CJ프레시웨이는 키즈 전문 식재료 브랜드 ‘아이누리’를 통해 유치원 등 보육시설에 국가 인증을 받은 농·수·축산물 및 가공상품을 공급하는 것은 물론, 아이들을 위한 영양 및 위생 교육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특히 친환경 식재료, 자연친화적 포장재 등 아이들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제품 및 서비스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CJ프레시웨이 강연중 전략사업본부장은 “CJ프레시웨이는 아이들이 자연스럽게 건강한 식문화를 접하고 배울 수 있도록 아이누리의 ‘자연스럽게 먹자’ 캠페인과 식습관 교육 및 컨설팅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며, “한유총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건강한 식재료 공급과 안전한 급식문화 조성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