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건설/부동산/철강
전국 아파트 입주물량 최근 5년 가운데 최저치 기록지난해 아파트 입주물량과 비교시 14.5% 감소한 수준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12.29 08:50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 전국 아파트 입주물량이 최근 5년 가운데 최저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가 국토교통부 ‘주택건설실적통계’ 자료를 통해 2017년부터 올해까지 전국 아파트 입주물량을 조사한 결과 올해 총 31만9,165가구(입주예정 물량 포함)가 입주하며 5년 내 가장 낮은 모습을 보였다.

이는 전년도 아파트 입주물량과 비교했을 때 약 14.5% 감소한 수준이다. 이중 수도권은 17만9,307가구로 전년보다 7.3% 줄었고 5대 광역시는 올해 5만2,784가구가 입주하며 22.3% 감소했다. 기타지방도 큰 폭으로 감소했는데 올해 8만7,074가구 입주에 그쳐 전년 대비 22.1% 감소한 모습을 보였다.

이렇듯 입주물량 감소세가 지속되면서 시장 열기는 내년까지 지속될 것이라는 분석이다.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올해 전국 청약경쟁률은 18.8대 1을 기록했으며 공급이 부족하다고 평가받는 서울의 경우 164.4대 1의 경쟁률로 전년 대비 84.9% 상승한 바 있다.

업계 관계자는 “정부 역시 공급 부족을 인식하고 3기 신도시 사전청약이나 대선 공약에서도 대규모 공급을 예고하고 있지만 실제 입주까지 상당한 기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에 따라 뜨거운 청약 시장 분위기는 내년까지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전했다.

이처럼 전국적인 공급 부족 현상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최근 분양하는 신규 단지에 수요자 관심이 이어질 전망이다.

대우건설은 대구 동구 효목동 일원에 짓는 ‘동대구 푸르지오 브리센트’를 분양 중이다. 지하 2층~지상 최고 16층, 13개 동, 전용면적 78~112㎡, 총 794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효신초가 도보권에 위치하며 중∙고등학교는 2학교군과 자유학구로 수성구 내 배정이 가능하다. 걸어서 동대구역복합환승센터를 오갈 수 있으며 대구지하철 1호선을 비롯해 KTX, SRT, 동대구터미널이 인접하다.

롯데건설이 대구 달서구 본동 일대에 짓는 주거복합단지 '달서 롯데캐슬 센트럴스카이'도 본격적인 분양에 돌입했다. 지하 5층~지상 최고 48층, 3개 동, 지하 5층~지상 최고 48층 규모로 건립되며 아파트 481가구(전용 84㎡), 오피스텔 48실(전용 84㎡) 총 529가구가 공급된다. 달서구청과 달서경찰서, 달서구 보건소 등이 가깝다. 대구시청 신청사(예정)와 KTX 서대구역(2022년 개통 예정) 개발의 수혜도 예상된다. 다음달 5일과 6일 각각 1순위 해당지역과 기타지역 청약을 받는다.

현대엔지니어링은 경기 광주시 초월읍 일원에 들어서는 '힐스테이트 초월역'을 분양 중이다. 시행사는 신영부동산신탁, 위탁사는 엘디건설이다. 지하 3층~지상 20층, 15개 동, 전용면적 59~101㎡, 총 1,097가구 규모로 1블록에 8개 동 591가구, 2블록에 7개 동 506가구로 조성된다. 경강선 초월역이 가까이 위치해 있어 판교역까지 4정거장, 이매역까지 3정거장이면 이동이 가능하다.

DL이앤씨는 경기 의정부시 신곡동 일원에 짓는 'e편한세상 신곡 파크프라임'을 분양 중이다. 지하 4층~지상 최고 35층, 5개 동, 전용면적 84㎡, 총 650가구 규모로 구성된다. 인근에는 발곡초∙발곡중∙발곡고가 위치하며 의정부경전철 발곡역을 통해 의정부경전철∙수도권지하철1호선 회룡역 접근이 용이하다. 반경 1.6㎞ 내 위치한 수도권지하철1호선 의정부역은 향후 GTX-C노선 개발도 예정돼 있어 교통망은 더욱 개선될 전망이다.

현대건설은 경기 평택시 서정동 일원에 공급하는 ‘힐스테이트 평택 더퍼스트’를 분양 중이다. 지하 3층~지상 최고 15층, 17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1,107가구 규모로 조성되며 이중 698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서정동에 14년 만에 공급되는 브랜드 대단지 아파트다. 도보권에 지하철 1호선 송탄역과 지장초∙라온중∙라온고 등이 위치하며 부락산 둘레길이 가깝다.

대우건설은 전남 무안군 일로읍 남악신도시 오룡지구 일원에 분양하는 ‘오룡 푸르지오 파르세나’의 견본주택을 29일 개관할 예정이다. 단지는 2개 블록에 공급되며 지하 1층~지상 20층, 12개 동, 총 732가구 규모로, 전체 가구가 수요자 선호도가 높은 전용 84㎡ 단일 타입으로 구성됐다.

현대건설은 광주 광산구 월계동 일원에서 ‘라펜트힐’을 분양 중이다. 지하 3층~지상 22층, 2개 동, 전용면적 201~244㎡, 총 72가구 규모이며 전 세대가 펜트하우스 라이프를 누릴 수 있는 고급 주거공간으로 구성된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