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유통/물류
농협, 신선농산물 일본 수출 본격화안성농식품물류센터 소포장 농산물로 일본시장 공략
김희정 기자 | 승인 2013.12.06 15:07

   
 
[여성소비자신문=김희정 기자] 농협중앙회(회장 최원병)가 안성농식품물류센터 수출상품에 대한 본격적 마케팅에 나섰다.

이상욱 농업경제대표이사는 12월 2일부터 4일간의  일정으로 일본 유통업체를 잇달아 방문하여 안성농식품물류센터 홍보 및 소포장 신선편이 농산물의 수출확대를 위한 세일즈에 돌입했다.

이번 방일 일정에는 잘룩스, 전일본식품 등 수입업체 뿐 아니라 이온 그룹 및 다카시마야 등 대형 유통업체를 만나 안성농식품물류센터의 안전성이 확보된 농산물을 일본 소비자의 식탁에 바로 올릴 수 있는 점을 강조했다.

이번 방문에서 전일본식품과는 안성물류센터를 활용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MOU는 향후 1,800여개 전일본식품 체인점을 통한 신선농산물   수출과 향후 공동 상품개발 추진을 그 골자로 하고 있다.

또한, 이온그룹과는 이온계통 GMS(대형마트<General Merchandise Store>)에 한국농협 농산물 공급과 이온그룹의 계열 편의점인 '미니스톱'에 대한 신선농산물 공급에도 협력하는 방안에 대해 협의하는 등 이온그룹과 국내외적으로 협력관계를 구축하는 것에 의견을 모았다.

이상욱 농업경제대표이사는“농협 안성농식품물류센터의 소포장이 일본에 진출하기까지는 시간이 걸리겠지만, 최대한 긴밀히 협조하여 시간을 앞당길 계획이다”며 강한 의지를 보였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