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삼성화재, 자체 메타버스 플랫폼서 ‘혁신올림피아드 2021’ 개최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11.20 10:28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요즘 메타버스가 대세다. 과거 오프라인으로 개최하던 각종 행사들을 메타버스에서 진행하는가 하면 기업들의 직원 교육 등도 메타버스에서 진행하기도 한다.

삼성화재는 이런 흐름에 발맞춰 지난달 업계 최초로 삼성화재 다이렉트의 새로운 브랜드 '착'을 자체 메타버스 플랫폼에서 런칭했으며 임직원 워크샵도 메타버스에서 진행했다. 삼성화재의 「혁신올림피아드 2021」 역시 예년의 오프라인 행사와는 다르게 자체 메타버스에서 15일부터 17일까지 3일에 걸쳐 개최해 예전보다 많은 직원들이 행사에 참여할 수 있었다.

혁신올림피아드는 회사의 미래 성장을 위한 혁신 문화를 조성하고 다양한 혁신 인재를 발굴하는 삼성화재 고유의 행사로 올해로 벌써 21주년을 맞이했다. 특히 올해는 ‘BEYOND INNOVATION, SPARK & DISCOVER’의 슬로건을 내걸고 직원들의 우수 혁신활동을 공유하고 여러가지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해 많은 직원들의 관심을 끌었다.

메타버스 내 다양한 가상공간에서 역대 수상 사례를 공유하고 퀴즈존에서는 임직원들이 직접 참여 가능한 OX 퀴즈, 보물게임, 포토존과 방명록이 마련됐으며 김태호 PD 등 외부 특강 역시 호평을 얻었다.

이번 행사에서 비효율적인 업무 관행을 개선하고 스마트한 업무환경 구축을 주제로 발표한 보상기획파트 류동곤 책임은 “메타버스상에서 행사를 진행하니 오프라인으로 제한된 인원에게 발표하는 것보다 훨씬 많은 직원들에게 내용을 공유할 수 있었다”며 “직원들이 아바타로 발표를 듣는 모습 역시 굉장히 신선했다”고 전했다.

삼성화재 혁신파트 관계자는 “회사의 대표적인 혁신 문화 확산 행사인 혁신올림피아드를 보다 많은 임직원들을 참여하게 하려는 취지로 메타버스 행사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방법으로 직원들의 혁신 활동을 공유하고 발굴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