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KB국민은행 ‘KB외화머니박스’ 서비스 오픈원할 때 환전하고, 필요할 때 찾고, 환율우대는 최고 90%까지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10.29 17:29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지난 27일 ‘KB외화머니박스’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KB외화머니박스는 미국, 일본, 유럽연합 등 20개 외국 통화에 대해 1일 미화 1만불 상당액 미만, 연간 미화 30만불 상당액 이하까지 KB스타뱅킹을 통해 365일 24시간 환전이 가능한 서비스다. 이용 대상은 국민인 개인 거주자이며 환율 우대는 거래 실적 조건 없이 1일 원화 100만 원까지 최고 90%까지 통화별로 차등 적용한다.

신청한 외화 현찰은 해외여행 등 필요시 모든 KB국민은행 영업점을 방문해 언제든지 외화 현찰로 수령 가능하다. 또한 미화(USD)의 경우는 본인 명의 외화통장으로 이체를 원할 시 현찰 보관 수수료 없이 입금할 수 있으며 현찰 출금 시 외화ATM도 이용할 수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서비스를 통해 환율이 쌀 때 미리 환전할 수 있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해외여행을 계획하는 고객에게 필수템이다”며 “쉽고 편리한 환전을 통해 환테크까지 가능하니 많은 이용 바란다”고 밝혔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