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IT/가전/정보/통신/디지털
삼성전자, ‘삼성 월렛’ 앱카드 적용 MOU 체결
심창우 기자 | 승인 2013.11.18 10:00

[여성소비자신문=심창우 기자] 삼성전자의 모바일 결제 애플리케이션인 ‘삼성 월렛(Samsung Wallet)'에서 오프라인 신용카드 기능을 이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삼성전자는 18일 6개 카드사로 구성된 앱카드 협의체와 ‘삼성 월렛’에 앱카드 서비스를 적용하는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앱카드는 모바일용 카드를 별도로 발급받을 필요 없이 스마트폰에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하고 기존의 플라스틱 카드 번호를 등록하면 바코드, QR코드 등을 통해 결제할 수 있는 기능으로, 롯데·삼성·신한·현대·KB국민·NH농협 등 6개의 서비스가 지원된다.

내년 1분기 이후 ‘삼성 월렛’에 앱카드가 적용되면 온라인 뿐 아니라 오프라인 결제도 가능해져 전자지갑 기능이 강화되며, 사용자들은 카드사 애플리케이션 이외에도 ‘삼성 월렛’을 통해 6개사의 신용카드를 모두 이용할 수 있게 돼 편의성이 향상될 전망이다.

한편 삼성전자와 앱카드 협의체는 앱카드 규격의 글로벌 표준화와 국내 모바일 결제 서비스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심창우 기자  woo@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창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