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건강/환경
필리핀 태풍 피해지역, 한국인 전원 '안전' 확인
심창우 기자 | 승인 2013.11.17 10:21

   
▲ (필리핀 태풍 피해지역)

[여성소비자신문=심창우 기자] 태풍 '하이옌'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필리핀 태풍 피해지역 주변의 우리 국민 전원이 무사한 것으로 지난 16일 확인됐다.


외교부는 이날 태풍 피해지역인 필리핀 타클로반과 레이테 섬 일대에서 연락이 끊긴 것으로 알려진 우리 국민 56명 전원의 안전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당초 태풍 피해지역 인근 우리 국민은 55명인 것으로 알려졌으나, 확인결과 총 56명인 것으로 확인됐다.

외교부는 태풍 피해가 발생한 이후 타클로반 현지에 설치한 '하이옌 피해대책상황실'을 중심으로 이들에 대한 소재 파악에 주력해왔다.

다만 우리 국민 56명의 현지 재산 등의 피해상황은 아직 구체적으로 집계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외교부는 이들에 대한 구호조치 등 필요한 영사조치를 지속적으로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정부가 파견한 '대한민국긴급구호대(KDRT)'는 전날 오후 군용기편으로 타클로반에 도착해 구호활동을 시작했고, 우리측 의료진과 119구호대, 한국국제협력단(KOICA), 외교부 직원 등 44명으로 구성된 구호대는 현지에 파견돼 있는 유엔 기구들과의 협조를 통해 구호활동을 할 예정이다.


심창우 기자  woo@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창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