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단기소득임산물 생산량 전년 대비 22% 감소‘2020년 임산물 생산조사’ 결과 공표, 총 임산물 생산액 8조1804억원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10.25 15:43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산림청은 ’2020년 임산물 생산조사’ 결과를 25일 발표했다.

임산물 생산조사는 주요 14종 147개 품목의 임산물 생산량과 생산액을 조사하는 것으로 각종 임업정책 수립 기초자료로 활용된다.

이번 조사는 2020년 1월부터 12월까지 생산된 임산물에 대해 전국 임가를 대상으로 표본조사(5개), 행정조사(31개), 전수조사(111개)로 나뉘어 진행됐다.

조사 결과 지난해 총 임산물 생산액은 8조1804억원으로 지난해 6조5667억원 대비 24.6% 증가했으나, 단기임산물생산액은 전년(2019년 2조7278억원)보다 5996억원 감소한 2조1282억 원으로 조사됐다.

분석 결과, 단기소득 임산물 생산액이 전년 대비 감소했으나, 5년 주기로 공표되는 ‘2020년 산림기본통계’에 따라 5영급에 분포하는 나무량이 상대적으로 증가(2015년 대비 100.7% 증가)하여 순임목 생장액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 단기소득 임산물 생산액은 경상북도가 5300억원으로 전년에 이어 가장 높았다. 이어 강원도(2888억원) 전라북도(2622억원) 전라남도(2297억원) 순으로 집계됐다.

강대익 산림청 정보통계담당관은 “산림청에서 연초에 발표한 임가경제조사에서 임업소득이 전년 대비 10.6% 감소하였는데, 이는 단기임산물 생산 감소 등의 원인으로 직․간접적인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라며 “지속해서 임산물 생산 동향을 파악하여 임산물 생산변화 등 현장 임업소득 증진의 기초자료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