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오리온 ‘꿀버터 오!구마’ 중국 출시현지명 ‘야!투도우 홍슈추이슈티아오’ 출시, 바삭한 식감 선호하는 중국 소비자 공략···지난 7월 국내 출시, 누적판매량 200만개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10.19 11:54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오리온은 ‘오!감자’의 자매품인 ‘꿀버터 오!구마’(중국명 야!투도우 홍슈추이슈티아오, 呀!土豆 红薯脆薯条)의 중국법인 현지 생산∙판매를 시작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7월 국내에서 먼저 출시한 이후 오!감자가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중국에서도 순차적으로 선보이게 된 것이다.

오!구마는 고구마 주원료에 감자를 더한 2가지 원재료 조합을 통해 식감을 극대화한 제품으로 바삭한 식감을 선호하는 중국 소비자의 기호 특성에 잘 맞는 제품이다. 기존 오!감자가 지난해 중국에서만 2240억원의 매출을 올리는 등 높은 브랜드 인지도를 갖고 있는 만큼 신제품 오!구마 출시를 통해 브랜드 확장에 나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오!구마는 대표 장수제품인 오!감자의 자매품으로 기존 맛 중심의 라인업 확장과 달리 처음으로 원료 차별화를 통해 라인업을 확장한 제품이다. 대중적인 요리로 자리잡은 ‘허니버터고구마’를 스낵으로 구현해 달콤한 간식을 즐기는 젊은층에게 입소문이 나며 출시 3개월 만에 누적판매량 200만개를 판매하는 등 인기를 끌고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오!감자 브랜드에서 22년 만에 처음으로 원료 변화를 시도한 제품인 만큼 해외시장에서도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며 “이번 차별화된 신제품 출시를 통해 오!감자가 글로벌 스낵시장에서 한발 더 도약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