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건설/부동산/철강
GS건설 자이(Xi) ‘홈스타일링 입주 서비스’ 인기방배그랑자이 이어 과천자이서도 입주민 몰려 흥행 성공···백화점, 가구 제작 업체 및 미술품 렌탈 업체 등과 협업한 신개념 입주서비스로 고객 호평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10.14 21:02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프리미엄 아파트 브랜드 자이(Xi)가 업계 최초로 선보인 홈스타일링 서비스가 흥행에 성공하며 주목받고 있다. 방배그랑자이에 이어 과천자이 입주민을 대상으로 진행된 홈스타일링 행사에 입주민들의 뜨거운 관심이 이어지며 자이를 대표하는 입주서비스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것이다.

GS건설은 다음달 입주 예정인 ‘과천자이’에서 홈스타일링 행사를 현대백화점 판교점, 가구 제작 회사인 ‘더주노앤모어’, 미술품 렌탈 전문 업체인 ‘갤러리K’ 등과 진행해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14일 밝혔다.

과천자이 홈스타일링 행사는 2099세대의 대단지인 만큼 4개 단위세대(59, 84, 99, 112 타입)에서 홈스타일링 행사가 진행됐으며 관람 예약 대기한 일부 고객들이 입주민들이 몰리면서 발걸음을 돌려야 했을 정도로 인기가 높았다.

이번 홈스타일링 입주 서비스에는 현대백화점 판교점에 입점한 국내외 유명 브랜드 LG 오브제, 삼성 비스포크, 템퍼(TEMPUR), 에이스침대, 리네로제(ligne roset), 발뮤다(BALMUDA) 등이 참여했으며 과천자이 입주민들을 위한 특별 프로모션 혜택을 제공했다.

또한 더주노앤모어(제작가구전문회사)도 이번 행사에 참여해 기존 기성가구 제품으로는 어려운 각 세대 맞춤형 제작 가구를 선보여 가심비를 추구하는 입주민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았다.

특히 과천자이에서는 백화점과의 협업뿐만 아니라 특급호텔 가구 제작업체인 ‘더주노앤모어’, 미술품 렌탈 전문업체인 ‘갤러리K’와 함께해 홈스타일링 서비스의 양적, 질적 퀄리티를 한층 끌어올렸다.

유명 브랜드의 제품은 백화점에서 구매하고 본인만의 색깔 및 디자인, 금액대까지 폭넓게 선택할 수 있다는 점에서 앞선 홈스타일링 행사보다 양적인 선택권을 넓혔고 집 안을 갤러리처럼 꾸밀 수 있는 미술품 렌탈 서비스까지 제공한다는 점에서 질적인 퀄리티를 높였다는 것이다.

한편 GS건설은 지난 7월 방배그랑자이에서 롯데백화점과 협업해 최초로 홈스타일링 서비스를 선보인 바 있다. 홈스타일링 서비스는 유명 브랜드의 가구 및 소품, 제작가구, 미술작품 등을 입주예정인 집에 실제로 배치해 홈스타일링 가이드 및 컨설팅을 제공함과 동시에 입주민만을 위한 특별한 프로모션 혜택을 제공하는 자이만의 특화된 입주서비스다.

GS건설은 향후 유튜브 채널인 ‘자이TV’를 통해 유명 연예인과 전문가를 섭외해 촬영한 홈스타일링 세대 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GS건설 관계자는 “분양마케팅에 집중했던 기존의 방식에서 벗어나 입주 시점까지 고객에게 양질의 서비스 제공하자는 취지로 기획한 만큼 신뢰도 높은 협업 파트너와 단지 여건 등을 고려해 지속적으로 입주 서비스를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