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건국대학교-이씨마이너 빅데이터 교육·연구 MOU 체결소프트웨어 1000카피 기부, 실감미디어 교육 등에 활용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09.28 14:47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건국대학교(총장 전영재)는 빅데이터 전문기업인 ㈜이씨마이너(대표 민광기)와 빅데이터 분야의 교육·연구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이씨마이너는 건국대에 3년간 활용할 수 있는 빅데이터 통계 분석 관련 소프트웨어 1000카피를 기부한다.

지난 2000년 설립된 ㈜이씨마이너는 통계, 데이터마이닝, 빅데이터 그리고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한 데이터를 통합적으로 분석하기 위한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전문 회사로 국내 30여개 대학에 빅데이터 분석 소프트웨어를 제공하고 있으며 지난 2011년에도 건국대에 소프트웨어를 기부한 적이 있다.

민광기 대표는 이번 협약에 대해 “사회에 도움이 되면 좋겠다. 필요하다면 소프트웨어 활용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도 학교에 지원해 드리겠다”고 밝혔다.

전영재 총장은 “기부받은 소프트웨어는 디지털 분야 인재양성 교육을 위한 기자재로 잘 활용하겠다”고 말했다.

건국대는 8대 신기술 산업분야 핵심 인재양성을 목표로 하는 국가적 사업인 ’디지털 신기술 인재양성 혁신공유대학 사업‘ 중 ’실감미디어‘ 부문 주관대학으로 선정된 바 있다. 이번에 기부받은 소프트웨어는 실감미디어 교육 및 실습과정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