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21.10.17 일 19:06
HOME 경제 자동차/항공/조선/해운
쌍용차, 첫 전기차 '코란도 이모션' 유럽 수출길 올라
한지안 기자 | 승인 2021.09.17 00:20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쌍용자동차의 첫 전기차 '코란도 이모션(Korando e-Motion)'이 유럽 수출길에 올랐다.

16일 쌍용차에 따르면 15일 평택항에서 코란도 이모션 초도물량 200여대가 선적됐다. 선적된 차량은 독일·영국 등 유럽 지역으로 수출되며 11월부터 현지시장에서 판매된다.

쌍용자동차는 이번 유럽 수출 선적을 시작으로 글로벌 시장 출시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국내는 반도체 등 부품수급 상황을 감안해 출시 일정을 조율해 나갈 예정이다.

코란도 이모션은 코란도 브랜드 가치 계승은 물론 전기차(EV)와 역동성(Motion)의 조합으로 고객의 감성(Emotion)에 충실하자는 의미를 담은 차명이다.

패밀리카로 손색 없는 거주공간과 활용성을 갖춘 국내 첫 준중형 SUV 전기차로 공기저항을 최소화한 유선형 라인을 가미, 도심 주행에 최적화된 스타일링을 추구하고 있다.

쌍용차는 경량화와 무게중심 최적화를 위해 자사 최초로 알루미늄 후드(엔진룸 덮개)와 밀폐형 라디에이터 그릴을 적용해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했다. 61.5㎾h 배터리 장착으로 1회 충전시 최대 주행 가능 거리는 339㎞(WLTP 유럽기준)다.

쌍용차는 코란도 이모션 선적과 함께 국내외 시장에서 호평을 얻고 있는 더 뉴 렉스턴 스포츠&칸의 주요 시장 판매를 확대하고 있다.

쌍용차는 "코란도 이모션 등 전기차 라인업 확충을 통해 친환경차 중심으로 수요가 재편되고 있는 글로벌 시장에 적극 대응해 나갈 계획"이라며 "친환경차 라인업 확대는 물론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등 신 성장 동력 발굴을 통해 미래 경쟁력을 갖춰 나갈 것"이라고 했다.

한지안 기자  hann923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