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산림청 ‘세계조경가대회 기념정원 설계디자인’ 지명공모당선작 국립세종수목원 내 ‘세계조경가대회 기념정원’ 조성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09.02 15:10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산림청(청장 최병암)은 한국조경학회와 ‘세계조경가대회 기념정원 설계디자인’ 공모를 10월 29일까지 추진한다.

당선작은 2022년 8월 광주광역시에서 개최되는 세계조경가협회(IFLA) 총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국립세종수목원 내 ‘세계조경가대회 기념정원’으로 조성된다.

세계조경가총회는 전 세계 77개국, 조경가 2만 5천명이 참여하는 국제적 조직으로 1948년 영국에서 설립돼 5개 지부가 활동 중이며 2022년 광주광역시에서 개최되는 세계조경가 대회는 30년 만에 한국에서 다시 개최되고 대회가 시작한 지 50주년이 되는 뜻깊은 행사이다.

산림청과 한국수목원관리원은 올해 6월 18일 2022년 세계조경가대회 한국총회조직위원과 한국총회의 성공적인 개최 및 도시숲·정원·조경기술·문화확산·보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공모 사업은 업무협약 이행을 위한 첫 단계로 지구가 당면한 환경문제를 해결하고 한국 조경의 발전상을 담은 정원을 조성하기 위해 최적의 설계안을 선정하는 것으로 지명공모방식으로 진행한다.

지명작가는 고정희(서드스페이스 베를린, 독일), 김봉찬(더가든), 박승진(디자인스튜디오로사이), 유승종(라이브스케이프), 송지은(케네디 송 듀수아르, Kennedy Song Dusoir, 영국) 5명을 선정했으며 참가자는 3자와 공동으로 2인까지 응모할 수 있다.

선정된 지명작가는 9월 3일까지 지명수락서를 제출하고 10월 29일까지 해당 전자우편으로 작품을 제출해야 한다. 당선작 발표는 11월 12일 진행할 예정이다.

심사위원은 중부대학교 박은영 교수를 심사위원장으로 정욱주 서울대학교 교수, 김영민 서울시립대학교 교수, 김주열 산림청 도시숲경관과장, 이유미 국립세종수목원장, 이진욱 한경대학교 교수(예비심사위원)로 구성됐다.

2022년 선정된 작품을 기반으로 세종특별자치시 국립세종수목원 안에 2900㎡ 이내의 규모로 조성되며 사업예산은 5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산림청 도시숲경관과 김주열 과장은 “세계조경가협회(IFLA)의 정신을 기리면서 동시에 조성된 정원은 오래도록 남아 세대를 넘어 세계조경가협회(IFLA)의 소통과 협력의 정신이 계승돼 나가는 장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