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산림청, 2021년 무궁화 문화작품 공모전 심사결과 발표지난해 대비 2배 이상 증가한 3703점의 응모작중 19점 최종 우수작품 선정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08.10 14:26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산림청(청장 최병암)은 “새롭게 피어난 나의 꽃 무궁화를 담다”라는 주제로 진행한 2021년 무궁화 문화작품 공모전 심사 결과를 10일 발표했다.

사진부문 대상 작품

공모전은 그림, 사진, 영상 부문으로 나뉘어 진행됐으며 지난해 응모대비 2배 이상 증가한 3703점의 응모작 중 19점이 최종 우수작품으로 선정됐다. 그림 부문은 ‘꿈을 심는 무궁화, 나의 꽃 무궁화를 담다’가 일반부 대상을, ‘세월이 흘러도 변함없이 활짝 핀 무궁화를 사진기에 담는다’가 학생부 대상을 차지해 상금 100만원과 농식품부장관상과 교육부장관상을 각각 받게 된다.

‘꿈을 심는 무궁화’는 가족의 행복한 일상을 무궁화의 친근한 이미지와 연결되도록 잘 표현됐으며 ‘세월이 흘러도 변함없이 활짝 핀 무궁화’는 다양한 재료와 흥미로운 화면구도로 발랄하게 가족애를 표현했다고 호평을 받았다.

사진 부문은 무궁화와 빛을 조화롭고 독창적으로 표현한 ‘오! 내 사랑’이 극찬을 받으며 대상으로 선정돼 상금 100만원(산림청장상)을 받게 된다. 특히 올해 처음으로 신설된 영상부문은 우리의 일상에서 발견할 수 있는 무궁화를 독창적인 영상으로 표현해 공모전 취지와 활용성을 높게 평가받은 ‘무궁무진’이 대상으로 선정돼 상금 200만원(산림청장상)을 받게 된다

이외에도 우수작으로 선정된 작품들은 이달 13일부터 국립세종수목원에서 개최되는 “제31회 나라꽃 무궁화 전국축제”에서 전시되며 시상식도 같은 날 진행될 예정이다. 올해 선정 작품은 온라인에서도 전시되며 공모전 누리집 수상작 갤러리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산림청 김주열 도시숲경관과장은 “이번에 수상한 작품들은 새롭게 조명하고 담아낸 일상 속 무궁화의 아름다움과 소중한 가치를 홍보하게 될 것”이라며 “지금부터 한여름 내내 피고 또 피워내는 무궁화꽃의 아름다움을 잠시 멈추어 바라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