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여성계뉴스
한-아르메니아 청소년 교류 협력 양해각서 체결청소년 교류를 통한 한-아르메니아 간 우의 증진 및 미래 협력기반 마련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7.20 14:12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여성가족부는 아르메니아공화국 교육과학문화체육부(장관 대행 바람 두만얀 Vahram Dumanyan)와 20일 청소년 분야 협력을 강화하는 양해각서를 체결한다.  

이번 청소년 교류 협력 양해각서는 신북방정책의 일환으로 한국과 아르메니아공화국의 우호 관계를 증진하고 청소년 분야의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해 2월 우리 부가 제안하고, 양국이 합의함에 따라 마련되었다.

양해각서 주요내용으로는 청소년 분야 정책과 출판물, 영상물 등의 정보 교환, 양국에서 개최되는 청소년 분야 국제회의 또는 세미나 초청, 청소년 정책 관계자와 청소년으로 구성된 대표단 상호 교류 등에 관한 사항이 포함되어 있다.

여성가족부는 청소년들의 국제적 역량을 키우고 세계시민의식을 함양하기 위해 38개국과 약정을 체결하고 ‘국가 간 청소년 교류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작년 코로나19 발생 이후 상호 초청·파견은 중단되었으나 ‘21년 9개국과 온라인으로 양국 청소년들이 주도적으로 만든 공통주제에 대해 함께 토의하고, 서로의 문화를 알아가는 교류 활동 등을 통해 연대와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정영애 여성가족부 장관은 “이번 한국과 아르메니아 청소년 교류 협력 양해각서 체결이 미래성장 동력인 청소년들 간의 문화 교류와 인적 네트워크 구축 등 양국 간 우의 증진과 공동발전에 좋은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라며, “코로나19로 인해 국제교류 활동이 위축되고 있는 상황이지만, 우리나라 청소년이 각국의 청소년과 교류하면서 세계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방안을 모색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