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21.10.16 토 11:13
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서울시의회 김용연 의원 “학교 급식실 위생안전 확보 그리스트랩 관리 철저해야”대다수 학교 만연한 그리스트랩 부정사용 문제 지도감독 통해 개선 지적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07.15 11:39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서울특별시의회 교육위원회 김용연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강서4)은 지난 6월 17일 열린 제301회 서울시의회 정례회 교육위원회 제2차 회의에서 학교 급식실 그리스트랩 부정사용 및 관리 소홀에 대해 지적했다.

김 의원은 대다수의 학교가 그리스트랩 시설을 이용해 기름을 걷어내지 않고 손쉽게 처리하기 위해 P트랩을 제거한 상태에서 뜨거운 물을 부어 강제로 기름을 하수도로 내려보내고 있다는 사실을 밝혔다.

덧붙여 김 의원은 최근 직접 현장을 방문한 학교 급식실도 P트랩을 제거한 상태였다고 말했다. 또한 김 의원은 “P트랩을 제거함으로써 하수도의 악취냄새가 조리실로 유입되며 외부의 벌레까지 들어오게 된다”면서 학교 급식실 위생안전에 심각한 문제가 될 수 있음을 지적했다.

이에 대해 박상근 서울특별시교육청 학교보건진흥원장은 “상반기와 하반기에 정기적으로 실시되는 위생점검을 통해 이런 사례가 발생되지 않도록 관리감독을 강화하겠다”고 했다.

김 의원은 “우리 아이들의 학교 급식실은 그 어느 곳보다 안전하고 위생적이어야 하며 작은 부분도 쉽게 생각하지 말고 철저하게 관리해야 하는 곳임을 잊지 말아야한다”면서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부위원장으로서 앞으로도 우리 아이들의 교육현장에 더욱 관심을 갖고 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