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26개 도내 공공기관 11일 '사회적 경제 공공구매 활성화' 전국 최초 공동선언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6.10 14:49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경기도일자리재단 등 경기도 산하 26개 공공기관이 오는 11일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광교홀에서 사회적 경제 기업의 공공구매 비율 달성을 위한 ‘공공구매 활성화 선언식’을 연다.

이날 선언식에서는 26개 공공기관 대표가 모여 연도별 사회적경제 공공구매 목표액과 실적을 공표하고, 우선 구매 비율 준수에 대한 약정을 체결할 예정이다. 사회적 경제 우선구매 확대를 위한 인식제고를 위해 행사는 온라인(유튜브)을 통해 생중계 된다.

전국 최초로 추진되는 이번 선언식은 연간 사회적 경제 기업 제품 우선구매 확대와 공공구매 비율 준수 공동이행을 위해 마련됐다.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사회적 경제 기업의 물품 구매에서 나아가 용역까지 우선 이용을 독려하는 취지다.

‘경기도 사회적 경제 공공구매 활성화’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공약으로, 공공구매 확대를 통한 사회적 경제 활성화로 지역사회 문제를 해결하고 일자리를 창출하는 것을 주요 골자로 한다.

사회적 공공구매액은 지난 2017년 2천억 원을 밑돌았으나, 민선 7기 들어 지난해 3500억원 이상으로 확대됐다. 당초 2022년까지 2017년 대비 2배 이상인 4000억원을 목표액으로 설정했으나, 이를 올해 조기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