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오리온, ‘닥터유 드링크 단백질 카페라떼’ 출시달걀 2개 분량 단백질 12g과 고칼슘 300mg 한병에 담아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05.27 21:58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오리온은 커피를 마시면서 단백질까지 손쉽게 보충할 수 있는 ‘닥터유 드링크 단백질 카페라떼’를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커피 한 잔을 마시더라도 단백질까지 함께 섭취하고자 하는 운동 및 자기관리족 공략에 나선 것. 기호식품으로 성인들에게 가장 인기가 높은 ‘커피’를 통해 단백질 음료 시장을 대중적으로 확장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닥터유 드링크 단백질 카페라떼는 단백질, 고칼슘 등 건강은 물론 커피 맛까지 모두 잡은 것이 특징이다. 영양성분이 우수한 ‘우유 단백질’을 사용해 18종의 아미노산이 포함된 단백질 12g을 넣었다. 이는 달걀 2개 분량에 달하는 양이며 단백질은 근육, 결합조직 등 신체 조직의 구성 성분으로 알려졌다.

신경과 근육 기능유지에 필요한 칼슘도 300mg로 함량을 높여 한 병 안에 담았다. 코닐론과 아라비카의 환상적인 블렌딩으로 맛은 더욱 높였으며 편의점 판매가 기준 1병당 2000원으로 가성비까지 잡은 것도 강조 포인트다.

오리온은 MZ세대들에게 운동 및 자기관리 트렌드가 확산되는 것을 공략하기 위해 ‘맛있는 건강’을 테마로 한 닥터유 브랜딩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지난해 6월에는 첫 ‘RTD(Ready To Drink)’ 제품으로 ‘닥터유 드링크 단백질’을 출시했으며 맛에도 심혈을 기울인 초코, 바나나맛 2종으로 단백질 강화 음료는 맛이 없다는 편견을 지워 나가고 있다.

이어 한 병 안에 B1, B2, B3(나이아신), B5(판토텐산), B6, C, E 등 7종의 비타민을 각각 1일 영양성분 기준치 100% 충족할 수 있는 ‘닥터유 드링크 비타민’을 출시했다. 최근에는 면역력, 피부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알려진 ‘알로에겔’을 함유한 기능성 표시 일반식품 브랜드 ‘닥터유 구미’를 선보였다.

오리온 관계자는 “닥터유 드링크 단백질 카페라떼를 통해 운동(단백질)과 기호(커피) 시장을 동시에 공략하는 한편 단백질 음료 시장을 대중적으로 확장해 나가겠다”며 “다양한 라인업을 통해 닥터유의 건강 이미지를 강화하고 관련 시장을 지속 선도해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