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SPC삼립, 국내산 돈육 100% ‘그릭슈바인 육즙가득 부어스트’ 출시특수공법 제품으로 캠핑요리, 반찬, 안주 등 다양한 메뉴 활용 가능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05.17 16:07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SPC삼립은 웰메이드 델리미트 브랜드 ‘그릭슈바인’에서 ‘육즙가득 부어스트’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육즙가득 부어스트’는 국내산 냉장 돼지고기를 저온숙성 방식을 통해 수분과 육즙을 가둬 부드러운 식감과 함께 한 입 베어 물었을 때 톡 터지는 풍부한 육즙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프라이팬 및 그릴 조리와 더불어 기름에 튀기지 않고 물을 넣어 굽는 ‘워터프라잉’ 방식으로 조리해 먹으면 더욱 맛있게 즐길 수 있다.

신제품은 독일산 참나무 훈연을 통해 풍미를 살린 ‘육즙가득 부어스트 스모크’와 바질을 넣어 향긋하고 고소한 맛을 살린 ‘육즙가득 부어스트 바질’ 등 2종이다. 유통 채널 특성에 맞춰 할인마트(이마트, 홈플러스), 온라인몰(쿠팡, 이마트몰 등)에서는 반찬으로 활용하기 편한 비엔나소시지 형태로 출시했으며 편의점은 간식이나 안주로 즐길 수 있도록 소단량 포장(스모크 한정) 판매한다.

SPC삼립 마케팅 관계자는 “‘육즙가득 부어스트’는 육즙 가득한 맛을 강조하기 위해 특수 공법을 더한 제품으로 캠핑 요리, 반찬, 안주 등 다양한 메뉴 활용이 가능하다”며 “향후 여러가지 맛을 추가로 선보여 선택폭을 넓힐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