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카카오뱅크"26주적금, 개편 10일 만에 20만좌 돌파"개편 하루 만에 6만좌 개설 등 1일 평균 2.3만좌 신규가입
한지안 기자 | 승인 2021.04.30 18:09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카카오뱅크는 새로워진 '26주적금'이 10일만에 20만좌를 돌파했다고 30일 밝혔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19일부터 카카오뱅크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서 ‘26주적금’에 바로 가입할 수 있도록 별도 상품으로 분리했다.

은해윽에 따르면 단일 상품으로 분리해 선을 보인 첫 날(19일)에는 6만1000좌가 개설됐고 이튿날에는 누적 10만좌를 넘어섰다. 지난 10일간 하루 평균 2만3100좌의 신규 26주적금 계좌가 새로 열렸다.

카카오뱅크는 “‘26주적금’의 앱내 고객 접근성을 높이고 기존보다 더 높은 최대 연 1.60%의 금리로 고객 혜택을 강화했다”고 말했다.

카카오뱅크는 우대금리 혜택을 기존 연 0.20%포인트에서 최대 연 0.50%포인트로 높였다. 계좌개설 이후 7주간 자동이체를 통해 적금 납입에 성공하면 기본금리 연 1.10%에 연 0.20%포인트의 우대금리가 주어지며, 26주 동안 이어질 경우 연 0.30%포인트를 추가로 제공했다.

카카오뱅크의 '26주적금'은 저축의 재미와 만기의 성취감을 통해 저축습관을 형성하는 상품으로 2018년 6월 출시 이후 카카오뱅크를 대표하는 수신 상품이 됐다.

한지안 기자  hann923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