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신한은행, KBO 추억의 사진 콘테스트 이벤트 시행올해 40번째 시즌 맞이한 KBO리그 야구팬 위한 추억 나눔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04.29 18:54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과 한국야구위원회(이하 KBO)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찐야구팬 모여라! 추억의 사진 콘테스트’ 이벤트를 시행한다고 지난 28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지난 1982년 프로야구 출범 이후 40번째 시즌을 맞이한 KBO리그 야구팬들의 추억을 나누고 코로나19로 야구장을 찾지 못하는 야구팬들에게 새로운 재미를 선사하기 위해 마련했다.

프로야구와 관련된 추억이 깃든 사진이면 어떤 주제든 가능하며 신한 쏠(SOL) 앱을 통해 5월 17일까지 응모 가능하다. 응모된 사진은 신한은행과 KBO가 공동으로 심사를 진행해 50명을 선정하고 이후 쏠야구 고객 투표를 통해 최종 10명을 선정할 예정이다.

쏠야구 고객 투표는 3주간 진행할 예정이며 참여할 때마다 즉석추첨을 통해 마이신한포인트를 최대 1천포인트 지급하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신한은행은 1차 심사를 통과한 50명에겐 올해 처음 도입된 ‘KBO 공식 찐팬 자격’을 부여하고 ▲찐팬 자격증 ▲KBO/응원팀 굿즈 세트 등을 제공할 예정이며 상위10명에게는 득표수에 따라 ▲황금 야구공(17돈) 금상 1명 ▲황금 야구배트(6돈) 은상 3명 ▲타이틀스폰서십 기념 골드바(10g) 동상 6명을 순위대로 제공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야구팬들을 위해 야구와 함께한 황금 같은 추억을 되새기며 가족간 공감대를 나누는 시간을 선사하기 위해 이번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지난 40년간 남녀노소 모두와 함께한 프로야구가 앞으로도 꾸준히 팬들의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타이틀 스폰서로서 다양한 이벤트를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진옥동 은행장은 지난 3월 26일 KBO 정지택 총재와 2021년 KBO 리그 공식 명칭 ‘신한은행 SOL KBO 리그’를 확정하고 타이틀 엠블럼을 발표하며 KBO와의 파트너쉽을 강화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