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서울시 장애인 가족에게 개별가족 여행 지원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4.23 17:04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서울시가 코로나19로 장기간 사회복지시설 이용이 제한돼 가정 내 돌봄에 지친 장애인 가족을 위해 ‘2021년 장애인 돌봄가족 휴가제’ 를 실시, 장애인 당사자 포함 최대 3인 이내로 가족 여행비 등을 지원한다.

장애인 돌봄가족 휴가제 사업은 거동이 불편한 뇌병변 장애인 가족이나 저소득 위기 장애인 가정 등 가족 여행을 가는데 어려움이 많은 장애인 가족이 참여하여 잠시나마 일상에서 벗어나 가족 간의 긍정적인 유대관계를 형성할 수 있어 만족도가 높은 사업이다.

올해는 코로나19 지역감염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기존 단체 및 소그룹 여행에서 개별가족 단위로 여행 유형을 변경하여 장애인 가족을 모집하고 맞춤형 가족여행을 확대할 계획이다.

그동안 서울시 장애인 돌봄가족 휴가제 사업은 단체 및 소그룹 위주의 주 돌봄자 여행을 추진하였으나, 코로나19 상황 및 현장 의견을 수렴하여 올해는 개별가족 여행으로 참여자를 모집한다.

모집인원은 2000여 명으로, 수행기관인 장애인복지관 총 50개소중 31개소에서 1차 모집(약 447가족)을 통해 4월 23일~5월 13일까지 참여자를 우선 모집하고, 19개 기관에서 2차 모집(약 245가족)을 통해 5월 24일~6월 13일까지 개별가족 여행 참여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개별가족 여행에 최종 선정된 가족은 코로나19 지속 상황인 점을 고려하여 서울시 방역 지침 안내에 따르고,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 안전한 여행을 실시한다는 관련 동의서를 작성한 후 연말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상황에 따라 개별 여행을 실시하면 된다.

1가족 당 주 돌봄자 2인 이내로 신청 가능하며, 1인 기준 최대 2박3일 휴가비 37만5000원, 장애인 당사자 돌봄비 21만9000원 이내로 제공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장애인 가정은 서울시복지포털 ‘복지관새소식란’에서 복지관별 모집 일정표를 참고하고, 자신이 신청하고자 하는 거주지 가까운 장애인복지관에 신청서 및 관련서류를 제출하여 신청하면 된다. 각 장애인복지관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복지관별 모집인원 등 상세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김선순 서울시 복지정책실장은 “서울시 장애인 돌봄가족 휴가제 사업을 통해 그동안 가족여행에 어려움이 많아 여행을 가보지 못한 장애인 가족이 선정되어 코로나19 장기화로 가중된 돌봄 부담을 경감하고, 가족과 함께 의미있는 시간을 갖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