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재계/공기업
농어촌공사-농진청-산업기술진흥원 ODA 업무협약 체결한국판 뉴딜, 개도국 진출 위해 농산업 기관 맞손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04.23 12:00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와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지난 21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산업기술진흥원 및 농촌진흥청과 함께 K-뉴딜 글로벌 확산을 위한 농·산업 분야 개발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정부가 올해 초 발표한 K-뉴딜 글로벌화전략과 제3차 국제개발협력종합기본계획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협약을 통해 농업분야에서는 농림축산식품부 한국농어촌공사와 농촌진흥청이 산업분야에서는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이 농·산업분야 국제개발협력(ODA) 전 과정을 함께 하게 된다.

앞으로 세 기관은 농·산업분야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K-뉴딜과 연계한 융복합 패키지 ODA 등을 통해 개도국이 그린 농업을 선도할 수 있도록 친환경 지역개발 지원을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한국농어촌공사는 관개시설 등 농업기반을 조성하고 농촌진흥청은 선진영농기술 제공,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은 신재생 에너지 기반 자립화를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사전기획 단계부터 사업연계까지 전체 과정을 기관 간 융합ODA로 추진해 공여국인 한국과 수혜국인 개도국 간 서로 상생하는 ODA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른 첫 시범사업은 서아프리카경제공동체(ECOWAS, Economic Commuity of Western African States)의 일원으로 아프리카 경제에 중추적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가나’를 대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후 농촌지역개발 및 신재생에너지 수요가 높은 에티오피아와 세네갈 등으로 확산할 예정이며 국정 기조와 연계하여 신남방, 신북방지역으로도 확대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농산업 융복합 ODA 추진으로 개도국의 경제자립 지원과 한국판 K-뉴딜의 글로벌 확산에 기여하고 우리나라 중소․중견기업의 해외진출과 국내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인식 사장은 “세 기관의 전문성이 융합된 이번 협약을 계기로, 국내 농산업 기업의 해외 진출에 교두보가 되고 K-농산업의 해외진출이 확대되기를 기대한다”며 “기관 간 긴밀한 협력으로 시너지 효과를 발휘해, 앞으로 한국판 뉴딜사업의 세계화에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