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IT/가전/정보/통신/디지털
비즈플레이, 한국보육진흥원에 출장비 정산 업무지원 플랫폼 구축국내 공공분야 최초 구축 사례, 한국국정관리학회 학술자료로 활용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04.21 22:57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경비지출관리 서비스 전문기업 비즈플레이(대표 석창규)가 한국보육진흥원에 출장비 정산 업무지원 플랫폼을 구축했다고 지난 19일 밝혔다.

영유아 중심의 보육정책을 지원하는 공공기관인 한국보육진흥원은 전국 3만5000개소의 어린이집을 주기적으로 평가하는 사업을 실시하는데 이를 위해 190여명의 비상근 평가인력을 운용한다.

평가자는 공정한 평가를 위해 평가자의 거주지역을 제외한 장거리 지역 출장을 가야 하며 이에 따른 정산 업무도 처리해야 한다. 비상근 인력에게 출장 정산 업무는 번거로운 업무다.

출장 관련 영수증을 일일이 보관하고 정리한 증빙 서류를 본사로 출근하거나 우편을 통해 제출해야 하기 때문이다. 실제로 평가자의 출장에 쓰이는 비용은 연 20억원에 달하며 약 5만장의 종이 영수증이 발생한다.

또한 증빙서류를 보관하기 위해서는 매년 컨테이너 1개 분량의 공간도 요구된다. 이처럼 출장 정산 업무에 쓰이는 시간과 비용은 적지 않다.

비즈플레이는 한국보육진흥원에 비상근 평가인력 전용 출장 업무지원 플랫폼을 제공한다. 한국보육진흥원은 비즈플레이를 통해 비상근 평가인력의 비대면 출장비 관리 업무 환경을 구현하고자 한다.

비즈플레이는 카드사 전용망 연계로 종이 영수증과 같은 증빙자료를 자동으로 수집해 평가자가 언제 어디서나 스마트폰으로 지출 결의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앱 내에 통합예매·정산 기능을 구축해 출장 시 대중교통 예매·결제·정산 서비스를 한 번에 처리할 수 있으며 자차 이용 출장에는 실시간으로 연동된 유가정보로 유류비 또한 간편하게 산정할 수 있다.

관리자는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제공되는 40여종의 보고서로 평가자의 지출현황 파악이 가능하며 지능형 AI의 모니터링 기능을 통해 평가자의 출장비 부정 사용이 없는지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석창규 비즈플레이 대표는 "이번 한국보육진흥원의 비즈플레이 도입은 국내 공공분야 최초로 출장비 정산 업무지원 플랫폼을 구축한 사례”라며 "비즈플레이는 무증빙 경비지출·관리 솔루션을 통해 기업·기관의 경비처리 업무 자동화와 비대면 업무 환경 기반 마련을 위해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비즈플레이는 오는 6월 KT G-Cloud 환경에서 경비지출관리 솔루션에 대해 클라우드 서비스 인증을 받을 예정이며 이후 금융기관 및 공공기관을 대상의 프라이빗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을 계획하고 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