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건강/환경
주말 건조한 날씨 속 전국 10건 산불 발생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4.12 10:05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주말 동안 발생한 산불 10건을 진화 완료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기간 산불발생현황은 경기 1건(파주), 충남 3건(보령, 부여, 서산), 경북 2건(문경, 봉화), 전북 3건(장수, 무주, 완주) 전남 1건(광양)이다. 주말 평균 18~20도 사이의 따듯한 기온으로 낙엽 등 가연물질이 산불에 쉽게 발생할 수 있는 여건으로 내륙을 중심으로 건조주의보가 전국에 내려진 상태에서 야외활동이 증가하는 10~14시 사이에 산불이 주로 발생했다.

산림당국은 주말 간 산불진화헬기 29대(산림청 10대, 지자체 17대, 경북소방 1대, 충남소방 1대), 산불진화인력 633명(산불전문진화대 334명, 공무원 122명, 경찰 2명, 소방 141명, 기타 34명)을 신속히 투입 및 진화하여 대형산불로 확산되는 것을 저지 할 수 있었다.

광양산불의 경우, 발생(11시10분) 후 1시간여 만인 12시30분에 주불진화를 완료했으나 불씨가 암석지역으로 비산되어 산불진화헬기를 5대를 추가 투입하여 17시 12분에 최종 산불진화를 완료했다.

산불예방을 위해 주말 산불방지 전국 기동단속반을 운영하여 산림과 인접지역에서 논·밭두렁 태우기, 쓰레기 및 영농폐기물 소각행위, 입산통제구역 무단입산 등을 집중적으로 단속하고 있다.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 고락삼 과장은 “사소한 부주의로 인해 발생한 산불이라도 산불 가해자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으므로 산림 인근 주민과 등산객은 입산 시 화기 사용을 자제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