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여성계뉴스
복지부, 60세 이상 국민연금수급자 ‘저리 대부사업’ 시행최고 500만 원 한도, 5년 이내 원금균등분할상환
정효정 기자 | 승인 2012.04.25 09:51

보건복지부는 25일 지식경제부, 우정사업본부 등의 협조 하에 다음달 2일부터 노후긴급자금 대부사업(이하 국민연금실버론)을 국민연금공단을 통해 시행한다고 밝혔다.

국민연금실버론은 만 60세 이상 국민연금수급자의 노후생활 안정을 지원하기 위해 의료비, 배우자 장제비 등 긴급 자금이 필요한 경우, 일정금액 한도 내에서 저리로 빌려주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은 오는 5월부터 2014년 12월까지 3년간 매년 300억 원씩 총 900억 원 규모로 실시될 예정이다.
 
복지부에 따르면 ‘국민연금실버론’ 대부최고액은 연간 연금수령액의 2배 이내(500만원 한도)에서 실 소요금액까지다.

또한 이자율은 5년 만기 국고채권 수익률에 연동한 변동금리(2012년 2/4분기 3.56%)를 적용하고, 최고 5년 동안 원금균등분할방식으로 상환토록 할 계획이다.

예를 들면 월 20만 원을 받는 연금수급자가 의료비 500만원을 대부 신청하면, 최대 480만 원까지 수령할 수 있고, 그 후 첫 번째 달의 월상환금은 10.4만 원(5년 상환)이 된다.

복지부는 이자 부담을 막기 위해 대부금 상환일을 급여지급일과 일치시키고 자동이체(약정시 의무조항 반영)를 통해 상환토록 한다고 밝혔다.

또한 2회 연속 미상환 시, 연금급여에서 월상환금이 원천징수 된다.

자금의 용도는 의료비, 배우자 장제비, 전·월세자금 및 재해복구비 등 긴급한 경우로 한정된다.

대부 신청은 전국 국민연금공단 지사와 우체국, 국민건강보험공단 지사를 통해 가능하며, 연금공단은 신청접수와 더불어 노후설계서비스 등 종합적인 상담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국민연금공단 콜센터로 문의하거나 공단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정효정 기자  hj@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