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산림청 한-베트남 산림분야 사업 착수 위한 실무회의 개최맹그로브숲 복원 등 논의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03.25 20:49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산림청은 25일 베트남 농업농촌개발부와 산림분야 공적개발원조사업 추진을 위한 비대면 영상회의를 추진했다.

베트남과는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2019.11.27) 계기로 맹그로브숲 복원 사업을 논의하고 지난해 8월 실시협의록 체결로 양국 간 협력 사업을 구체화했다. 올해는 비대면 영상회의를 통해 관련 사업을 본격적으로 시행하고자 베트남 정부와 실무회의를 진행했다.

베트남 사업은 2020년부터 2024년까지 5년간 총 45억원의 공적개발원조 자금으로 맹그로브숲 복원, 양묘장 조성, 주민생계개선, 역량강화 등 사업을 추진하고 해수부와 부처 간 융합사업으로 상호 협력하여 사업의 효과성을 제고할 계획이다.  

이날 양국 정부는 코로나19 상황으로 사업추진을 위한 부지 인허가 협의절차 이행 등 현지 사전준비 사항과 한국 측 사업관리자 파견 협의 등을 영상회의를 통해 공유하고 논의했다. 산림청 박영환 해외자원개발담당관은 “베트남 산림협력 사업을 위한 한국 측 사업관리자를 채용(기간 2년)할 계획이며, 자세한 사항은 조만간 산림청 누리집 공고 게시판을 통해 안내할 예정이니 관심 있는 분들의 참여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