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박형준 15분 도시 어반루프 등 부산미래비전 공약 발표“부산경제 ‘선순환’ 만들 ‘혁신역량’ 마련” 용두산재개발·사상스마트 구포생태문화 밸리·제2센텀 첨단산업도시·북항랜드마크지구 등 6대 권역 ‘지역균형 공약’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03.25 20:34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박형준 부산시장 후보(국민의힘)이 ‘부산미래비전’ 공약을 발표했다.
 
4.7 부산시장 선거운동 기간이 시작된 25일 박 후보가 내놓은 ‘부산시정 혁신공약’은 15분 도시, 어반 루프(Urban Loop)건설, 주거정책, 도심형 청년일자리, 체감형 생활시정, 문화형 도시품격, 여성과 아이들이 행복한 가족가치, 힘내라 자영업 7대 패키지, 새로운 복지혁신 5대프로젝트, 글로벌 관광도시, 디지털 산업육성 스마트시티 부산, 맑은 물과 깨끗한 공기의 친환경 생태도시, 지역균형발전 3대전략 등 13대 핵심 전략에 50대 추진과제, 171개 세부과제를 포함하고 있다.
 
특히 부산 16개 구·군을 원도심권역, 신공항·에코델타권역, 낙동강·서부산권역, 고도심(古都心)권역, 제2센텀·동부산권역, 북항·동천권역 등 6대 권역으로 나눈 ‘지역균형 공약’에는 △용두산공원 재개발사업 △가덕도신공항 건설 및 도심접근을 위한 어반루프 건설 △사상 스마트시티 밸리 및 구포 생태문화밸리 조성 △침례병원 공공병원 추진 △제2센텀지구 첨단산업도시 육성 및 동남권 의과학단지 및 의료관광단지 조성 △북항 랜드마크지구 관광·마이스·스타트업 복합플랫폼 조성 등 168개 세부과제를 담았다.
 
즉 포스트 코로나 대응, 남부경제권 중심도시, 시민이 안전한 도시환경 조성, 동북아 해양수도 도약, 사람중심 지속가능 도시, 선진적 포용복지 실현 등을 6대 핵심전략으로 한 ‘시정연속 사업’도 시민안전 분야 16개, 일자리경제 분야 28개, 환경정책 분야 32개, 기획행정 분야 17개 등 125개 세부과제를 공약했다.
 
박 후보는 공약 이행을 위한 재원 계획으로 임기 내 1조5310억원, 민선 8기 및 그 이후 5조 1535억원을 제시했다. 임기 내 재원은 시비 및 구비 7332억원, 국비 5638억원, 민자 2340억원으로 마련하고, 민선 8기 및 그 이후 재원은 시비 및 구비 1조5852억5000만원, 국비 1조2920억원, 민자 2조2762억5000만원으로 충당한다는 계획이다.
 
공약실천 방안으로는 당선 후 시청 내 공약추진단을 구성해 부서별 월별로 추진사항을 점검하고, 공약 실행방안 자문단 및 워킹그룹으로 구성된 ‘미래부산 정책위원회’를 운영하며, 매니페스토 실행체크로 공약 진행상황 수시 모니터링을 시민사회와 협의하겠다고 약속했다.
 
박 후보는 “국비확보를 위해 ‘지역 여야정 협의체’를 구성해 수시 협의하고, 민간투자 활성화를 위한 민간인센티브제 도입, 시비재원 확충을 위한 법제화 등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박 후보가 제시한 공약들은 분야별 전문가 300여명이 20여개 분과별로 참여해 6개월 간 토론하고 의제를 발굴한 ‘참여형 공약’, 시정현장의 생생한 목소리와 민원을 수렴해 정책 어젠다로 선정한 ‘현장형 공약’, 12차례 분야별 공약발표회와 100여곳 시정현장 방문 및 간담회를 통해 개발한 ‘소통형 공약’, 현안에 대한 적극대응과 함께 부산미래 초석이 되는 과제를 개발한 ‘미래형 공약’ 등 부산시민들과 소통하며 민생 현장의 요구를 담아내는 발굴과정을 거쳤다고 밝혔다.
 
또 ‘수도권에 대응하고 글로벌 경쟁력이 있는 남부권 상생협력 중심도시’를 부산의 도시비전으로, ‘품격있는 도시’, ‘성숙한 도시’, ‘살고싶은 부산’을 도시목표, ‘스마트(SMART)’ ‘라이프(LIFE)’, ‘고품격(HIGH-END)’를 도시가치로 삼았다.
 
박형준 후보는 공약 발표 후 “이번 선거는 대한민국 전체를 바로잡는 선거”라며 “그것을 위해 부산을 갈매기처럼 날게 만드는 선거”라고 강조했다. 박 후보는 “사람이 떠나고 기업이 오지 않고 돈이 몰리지 않는 악순환의 굴레를 선순환으로 바꿀 수 있는 혁신역량, 안목과 자질을 가진 후보가 누구인지 시민 여러분이 현명하게 판단해 주실 것”이라며 “감히 제가 그 수단이 되겠다”고 밝혔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