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세종대 동아리 ‘En#’, 2021 마이크로소프트 국제 소프트웨어 경진대회 월드 파이널 진출
한지안 기자 | 승인 2021.03.22 17:07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세종대학교는 SW 학술동아리 'En#' 소속의 En#Plane 팀과 K-CPR 팀이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가 주최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IT 경진대회인 ‘이매진 컵(Imagine Cup)’에서 월드 파이널에 진출했다고 밝혔다.

이번 이매진 컵 월드 파이널에는 전 세계 163개국의 참가팀들 중에서 온라인 세미파이널을 통과한 상위 40팀이 진출했다. 한국 참가팀 중 2개 팀이 이번 월드 파이널에 진출했는데, 두 팀 모두 세종대 동아리 En# 소속이다.

정상벽(소프트웨어학과·17학번), 손모은(컴퓨터공학과·16학번), 박윤경(데이터사이언스학과·19학번) 학생으로 구성된 En#Plane 팀은 인터넷 속 혐오표현을 감지하여 필터링 및 제거하는 아동 전용 확장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이윤환(소프트웨어학과·16학번), 박태순(컴퓨터공학과·17학번), 김채운(컴퓨터공학과·18학번) 학생들로 구성된 K-CPR 팀은 긴박한 상황에서도 심폐소생술을 정확하게 할 수 있게 도와주는 ‘스마트 워치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했다.

월드 파이널은 라운드1과 라운드2로 진행되며, 라운드1에서 상위 12팀을 선발하고 라운드2에서 최종 월드 챔피언십에 진출할 4팀을 결정한다. 월드 파이널 라운드1은 3월 25일(한국 시간 기준)에 치러진다. 대회는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을 통한 실시간 발표로 진행된다.

월드 파이널에 진출한 En#Plane 팀의 정상벽 학생은 “동기들과 많은 노력을 쏟은 프로그램이 이매진 컵 월드 파이널까지 진출하게 돼서 매우 기쁘다. En# 동아리 선배들의 피드백과 응원이 큰 힘이 됐다. 이매진 컵이 끝날 때까지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세종대 동아리 En#은 지난해 9월에 열렸던 ‘2020 마이데이터 비즈니스 아이디어 기획 및 개발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한지안 기자  hann923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