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컬쳐 레저/문화
국민체육진흥공단, 스포츠 콘텐츠 스튜디오 운영...전문 촬영 장비 및 고사양 PC 완비
한지안 기자 | 승인 2020.07.14 09:56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국민체육진흥공단이 "오는 27일부터 12월 31일까지 올림픽파크텔에서 스포츠 기업 및 콘텐츠 크리에이터를 위한 '스포츠 콘텐츠 스튜디오'를 무료로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스포츠 콘텐츠 스튜디오는 영상 촬영에 적합한 미러리스 카메라, 삼각대, 조명 등 촬영장비와 전문가급 PC, 영상편집 소프트웨어 등 수준 높은 시설 장비가 갖춰져 있다.

공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매출이 감소된 스포츠기업을 도와 콘텐츠의 질을 높여줄 콘텐츠 제작 교육과 실시간 방송을 통한 비대면 투자설명회, 지원 사업 설명회도 본 스튜디오를 활용하여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스포츠기업 또는 스포츠 관련 콘텐츠 제작을 원하는 자는 누구나 7월 20일부터 네이버 예약 '스포츠산업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신청 후 사용할 수 있다.

주중·주말·공휴일 모두 이용 가능하며, 운영시간은 오전 8시부터 오후 11시까지, 일 3회(오전 8∼12시, 오후 2~6시, 오후 7시~11시)로 구분된다. 이용료는 무료다.

공단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스튜디오를 독립형 공간으로 구성하고, 이용자를 대상으로 사전 건강진단표 및 입장시 발열체크를 시행하고 스튜디오별 1일 1회 방역 및 청소를 실시할 예정이다.

조재기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이지만, 스포츠기업의 성장과 스포츠분야 콘텐츠 창작 활동 동력이 멈추지 않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지안 기자  hann923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