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빚은' 어버이날 맞아 사랑 나눔 행사저소득층 어르신 300여 명 초대해 떡, 다과 등 나누며 사랑 실천
김희정 기자 | 승인 2013.05.06 13:47

[여성소비자신문=김희정 기자] SPC그룹의 삼립식품(대표이사 윤석춘)이 운영하는 떡 전문 프랜차이즈 빚은이 5월 6일, 서울 서초구 양재노인종합복지관에서 저소득층 어르신을 초대해 ‘효(孝)사랑 나눔데이’ 행사를 펼쳤다.

 가정의 달과 어버이날을 맞아 준비한 이번 행사는 서초구에 거주하는 저소득 기초수급 어르신 30명과 복지관에서 점심을 제공받는 저소득층 어르신 300명을 초대해 진행됐다.

 빚은 임직원들은 떡케이크와 다양한 떡으로 차려진 잔칫상을 준비해 다과를 나누고, 떡 모양의 쿠션 등 푸짐한 선물을 증정했다. 또한 어버이날 노래를 부르고, 카네이션을 직접 달아드리는 등 따뜻한 나눔의 시간을 가졌다.

 빚은 관계자는 “어버이날을 맞아 외로운 어르신들께 따뜻한 사랑을 전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 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소외된 이웃과 고객들의 행복을 빚어내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라고 말했다.

 한편, 빚은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오는 21일까지, 떡케이크, 쌀케이크 등 행사제품 3만원 이상 구매 시 떡 모양의 쿠션을 증정할 예정이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