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20.10.26 월 15:09
HOME 소비자
이 대통령 “학자금 대출 저금리 전환”“5월부터 청년층 지원 과감히 확대”
한채영 기자 | 승인 2012.04.02 18:08

이명박 대통령은 2일 "정부는 5월부터 은행권 기부금 500억원을 보증재원으로 해서, 고금리 학자금 대출을 낮은 금리로 전환해줄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통령은 이날 오전 KBS1 라디오와 교통방송, 동영상 커뮤니티 유투브 등을 통해 중계된 '제87차 라디오연설'에서 이 같이 말한 뒤 "자활의지가 있는 청년들을 대상으로 긴급한 생활자금도 지원하도록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일부에서는 서민금융을 이용한 뒤 제때 갚지 않을까 걱정하는 분들도 있다"며 "서민금융이라고 하는 것은 기본적으로 따뜻한 마음을 가지고 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실제로 대부분의 사람들이 빚을 상환하기 위해 애쓸 뿐만 아니라 국가에 대한 고마움에 기부까지 하는 분들도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이 대통령은 "정부는 다양한 서민금융 지원책을 마련해 시행해왔다"며 "단순한 대출을 넘어 서민의 자립을 돕는다는 점에서 세계적으로 유래를 찾기 힘든 제도"라고 역설했다.


한채영 기자  cyhan@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