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GS리테일 어가 돕기에 발 벗고 나서 전라남도 수산물 300톤 구매 약정...소비 촉진 행사 열어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04.17 10:24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GS리테일이 코로나19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는 어가 돕기에 나섰다.

GS리테일이 전라남도와 300톤(100억원)규모의 구매 약정서를 체결하고 이달 28일까지 슈퍼마켓 GS THE FRESH(이하 GS더프레시)에서 '전라남도 우수 수산물 소비 촉진 행사'(이하 전라남도 수산물 행사)를 진행한다고 이달 16일 밝혔다.

코로나19 장기화와 소비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어민들을 위해 전라남도가 지난 11월 직거래 장터를 열며 인연을 맺은 GS리테일에 도움을 요청했고, GS리테일이 이를 적극 받아들여 대규모의 구매 약정서를 체결하고 전라남도 수산물행사를 기획하게 됐다.

GS리테일의 이번 활동을 통해 전라남도 어가는 안정적인 판로를 확보하게됐고 GS리테일은 어가와의 직거래를 통해 고객들에게 더욱 신선한 상품을 알뜰한 가격으로 제공할 수 있게 됐다.

GS리테일이 슈퍼마켓 GS더프레시를 통해 이번에 선보인 전라남도 수산물행사 상품은 완도광어회300g, 완도우럭(탕거리용/대2마리 팩), 고흥바지락(800g/봉), 신안갯벌김 (4g*16봉)등 10여종이다.

전라남도 유명 산지의 수산물을 한 자리에서 즐길 수 있는 종합 행사로 구성됐고 가격은 시중가 대비 20%~40% 저렴하다.

특히 완도광어회300g은 이번 전라남도 수산물 행사의 대표 상품으로 국내에서 플랑크톤이 가장 풍부한 지역 중 한 곳인 울돌목과 남해안의 한류 접경 해역에서 양성돼 다른 지역의 광어회보다 우수한 육질과 식감을 자랑한다.

GS리테일은 이번전라남도 수산물 행사에 이어 다양한 종류의 농축수산물 소비 촉진 행사를 지속 기획해 선보일 계획이며 판매 채널도 슈퍼마켓 GS더프레시에서 편의점 GS25까지 확대할 방침이다.

한편, GS리테일은 이번에 전라남도와 체결한 구매 약정서 외에도 충청남도, 밀양시, 울릉도, 산청군, 고창군, 안성시 등과 MOU를 맺고 지역 농축수산물을 전국 소비자에게 알리고 소비를 촉진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김종수 GS리테일 MD본부장(전무)는  “최근 코로나19와 소비 침체로 경영난을 겪고있는 어가의 판로 확보를 돕고자 대규모의 수산물 구매 약정서를 체결하고 소비 촉진 행사를 기획하게됐다”며 “산지의 생산자와 고객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상생 활동을 꾸준히 이어갈 방침이다”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