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식음료
농심켈로그 첵스초코 ‘함께하는 순간’ 브랜드 캠페인 시작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04.13 22:13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농심켈로그가 부모와 자녀 사이 행복한 대화 시간을 응원하는 ‘함께하는 순간’ 브랜드 캠페인을 새롭게 소개하고, 이의 일환으로 ‘오늘이 가장 대화하기 좋은 날’ 영상을 최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했다.

영상은 “엄마가 세상에서 제일 예뻐”라 외치던 ‘엄마 바라기’ 아이가 성장하면서 점점 대화하는 시간이 줄어들게 되자 마음이 허전해지는 엄마의 모습을 보여준다. 이어 ‘어쩌면 오늘이 가장 대화하기 좋은 날’이라는 메시지와 더불어 아이가 좋아하는 첵스초코를 함께 나눠 먹으며 행복한 시간을 보내는 장면이 잔잔하고 가슴 뭉클해지는 감동을 선사한다.

이번 영상은 켈로그 첵스초코가 올해 새롭게 펼치는 ‘함께하는 순간’ 브랜드 캠페인의 일환으로 제작되었다. 유아기에 부모와 함께했던 시간이 점차 줄어들고, 이를 그리워하는 부모의 마음을 현실감 있게 담아냈다. 특히 소원해지는 대화를 자연스럽게 이어주는 연결고리로써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첵스초코를 함께 나눠 먹으며 얼굴에 웃음꽃이 피어나는 장면이 따뜻한 분위기를 더했다.

첵스초코 ‘함께하는 순간’ 캠페인은 부모와 자녀, 가족 간의 관계를 되돌아보고, 평소 놓치고 있었던 소중한 시간을 첵스초코와 함께 나눠보자는 취지로 기획됐다. 실제로 아동복지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2018년에 조사한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부모와 미취학 아동 자녀가 보내는 시간은 하루 48분으로, 이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평균(150분)과 비교 시 크게 낮은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농심켈로그 서지혜 마케팅팀 차장은 “이번 첵스초코 ‘함께하는 순간’ 캠페인은 성장할수록 줄어드는 아이와의 대화에 주목해 부모의 마음에 공감하고 더 나아가 가족 간의 소통과 사랑을 격려하기 위해 기획되었다”라며 “바쁜 일상을 마치고 가족의 곁에 있는 시간, 첵스초코와 함께 부드럽고 진한 초콜릿 맛처럼 달콤한 대화를 하고 나눌수록 가까워지는 기억에 남는 행복한 순간을 만들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