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의료/제약
대웅그룹 경영진 4억원 규모 자사주 매입책임 경영과 미래 성장 자신감 표명​
김희정 기자 | 승인 2020.03.06 11:59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대웅(대표 윤재춘)과 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은 지난 5일 양사 대표를 포함한 경영진이 총 4억원 규모의 자사주를 장내 매수했다고 밝혔다.

​윤재춘 사장은 대웅 주식 18,825주(2억원)를 매수했으며, 전승호 사장은 대웅제약 주식 1000주(1억원)를 매수했다. 또한 이창재 부사장은 대웅 주식 9413주(1억원)를 매수해 자사주 매입에 동참했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6일 “이번 경영진들의 자사주 매입은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경영진들이 자발적으로 의사를 도모해 이뤄진 것”이라며, “이를 통해 회사의 미래 성장 가능성에 대한 자신감과 책임 경영에 대한 강한 의지를 표명한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3일 대웅은 주가안정과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약 200억원 규모의 자사주를 매입한 바 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