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재계/공기업
국민체육진흥공단 올해 1조3435억원 지원생활체육 6386억원, 전문체육 3881억원, 국제스포츠역량강화 및 스포츠산업활성화 2254억원, 장애인체육육성 914억원 등 전년 대비 13.6% 증가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01.28 11:04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올해 경자년을 맞이하여 전년 대비 13.6% 증가한 1조3435억원의 국민체육진흥기금을 지원한다.

국민 스포츠복지를 위한 생활체육분야에 6,386억원을 지원하며 스포츠강좌이용권, 국민체력100, 생활 SOC 확충을 역점사업으로 추진한다.

스포츠강좌이용권 지원대상은 8개월로 확대되어 기존 비장애인 7개월, 장애인 6개월에 비해 스포츠복지 지원기간이 확대된다.

과학적 체력측정 및 운동처방 서비스인 국민체력100 사업은 올해 체력인증센터 25개소를 추가, 기존 51개소에서 76개소로 대폭 증가하여 지역주민의 체력증진에 기여할 계획이다.

스포츠인프라 사각지대 해소와 접근성 개선을 위한 전국 258개소 생활 SOC형 공공체육시설 건립 지원 및 개보수에는 총 3,363억원을 지원한다.

국가대표팀의 2020 도쿄올림픽 10위권 달성도 지원한다. 훈련지원센터 및 급식센터 지원, 코리아하우스 운영, 메달 포상금에 이르기까지 245억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전문체육 지원(3881억원) 장애인체육 지원(914억원), 국제체육 및 스포츠산업활성화 지원(2254억원) 중 공단은 올해 스포츠산업 분야에 역점을 두고 있다.

첨단 스포츠산업 기술인 VR 및 AR 기술을 활용한 가상현실 스포츠실은 미세먼지 등 날씨에 상관없이 실내에서 안전하게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서비스로 올해 150개 초등학교에 보급될 예정이다.

이 밖에 스포츠산업체를 위한 원스톱 지원 서비스 및 사무공간, 스마트 스포츠체험실을 제공하는 스포츠산업종합지원센터가 올림픽공원에 설치될 예정이다. 아울러 올림픽공원 내 스포츠콤플렉스 조성과 국립체육박물관 건립사업에도 체육진흥기금이 지원된다.

이와는 별도로 스포츠산업 활성화를 위하여 스포츠산업 융자 등에 826억원이 지원된다.

조재기 이사장은 “생활체육 참여 활성화 및 스포츠산업 지원에 대한 국민 니즈를 적극 반영함으로써 국민 누구나 스포츠의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도록 국민체육진흥기금을 적재적소에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