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건설/부동산/철강
다인건설 시공, 다인 로얄팰리스 번영로 준공 노력중
진용준 기자 | 승인 2019.12.10 14:20
울산 다인 로얄팰리스 번영로 투시도

[여성소비자신문 진용준 기자] 최근 울산 부동산 시장은 기대를 품기에 충분한 근거를 보여주고 있다.

울산 경기가 바닥 다지기를 마치고, 반등의 조짐을 보이며, 수출이 3개월 연속 두자릿수 증가세를 보이는가 하면 울산 대표 기업인 현대중공업이 대형 선박을 수주했다는 반가운 소식이 잇달아 들여오고 있다.

또한, 아파트 가격이 무려 29개월만에 상승세로 돌아섰고, 거래량도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지방 광역시 중 대표적인 미분양 지역으로 꼽혔던 울산에 잇단 완전판매(분양완판) 소식이 들리고 있는 것이다. 이들 지역은 미분양이 급격히 감소하고 있는데다 규제까지 풀리면서 수요자들이 신규 분양 시장으로 몰리고 있다. 
 
10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난 10월 전국 미분양 물량은 5만6098가구로 9월(6만62가구)과 비교해 3,964가구가 감소하며 6.6%의 감소했다. 이 중 울산은 지난 9월 1201가구에서 1,012가구로 15.74%나 줄며 전국 감소율보다 높은 수치를 기록하면서 미분양 감소를 주도했다.

울산의 경기가 회복세가 되면서 주목받는 현장이 있다.

와이엘홀딩스(주)가 시행하고, 다인건설이 시공을 맡은 울산 다인 로얄팰리스 번영로 현장은 "그동안 원활하지 못했던 공사 진행을 위해 현재 신탁사와의 책임준공을 목적을 둔 차입형 토지신탁 협의를 진행 중에 있다"고 시행사 관계자는 밝혔다.

'다인 로얄팰리스 번영로'는 전 세대 복층형 투룸 구조(총 4룸)로 이뤄져 있다. 지하 6층~지상 22층, 총 844세대로 들어서며, 4.35m 층고 높이로 개방감을 더했다. 번영로와 삼산로가 만나는 번영사거리(현대해상 사거리) 중심에 위치해 있고, 뉴코아 아울렛과 현대백화점, 롯데 백화점, 롯데마트, 영화관 등의 상권을 누릴 수 있다.  

진용준 기자  jyj@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용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0
전체보기
  • 코쟁이 2019-12-21 00:03:01

    노력만한다하지말고 믿음을줘보세요..
    계약자들 두 번 울리네요   삭제

    • 코알라 2019-12-11 15:40:02

      참. 의의없네.
      다인에서 하고있는 현 행태를 확인도 안하고...
      다인건설 홍보부서 근무합니까?   삭제

      • solav macerator 2019-12-11 11:33:12

        제대로 정보 확인하고 보내시길..
        지금도 전국 계약자들이 맘 고생하고 있습니다.
        욕먹을짓 하지마시고, 제대로된 기자가 됐음 합니다.   삭제

        • 2019-12-11 09:43:19

          제대로 정보확인하고 기사 내보내세요. 지금 다인때문에 피가 마르는 전국 계약자들이 몇천명이 되고 있고 울산도 그 중 한 곳이입니다. 차라리 고발쪽으로 방향전환하시면 욕은 안 들어먹을텐데요.   삭제

          • 서민 2019-12-11 06:03:32

            제대로 조사하고 기사 내보내요
            다인건설 때문에 서민들 피눈물 흘리고 있습니다   삭제

            • 2019-12-10 22:31:44

              어이 기자양반 다인이 돈주던가요?
              어떻게 제대로 알아보지도않고 이런기사를 낼수가있지요?
              당신이나 다인관계자들이나 똑같은사람입니다   삭제

              • 이미영 2019-12-10 17:04:59

                돈만 받으면 사실여부도 확인치않고 허위기사를 남발하는 사이비 기자는
                향후 법적책임을 반듯히 져야할것이다,
                공사중단으로 부도위기속에 억울하게 고통받는 피해자들을 농락하는 스스로 인간이기를 포기한 파렴치한 행동이 아닌가?   삭제

                • 박희경 2019-12-10 16:44:05

                  기자님 다인건설의 횡포를 아십니까? 저희는 직접 분양계약자로서 중도금 이자도 저희가 부담하고 있습니다. 준공은 1년 넘게 연기되고 있습니다. 상황을 아시고 기사를 내보내세요. 저희 가슴에 못을 박고 계십니다.   삭제

                  • 다인로얄피해자 2019-12-10 16:15:35

                    정직한 기사 한줄이 정보에 어두운 서민들의 빛이 됩니다.
                    이 기사가 정확한 내용인지 기자님에 양심에 묻고 싶네요.
                    이러한 기사들로 인해 추가 피해자가 생긴다면 누구의 책임일까요?   삭제

                    • 입주자 2019-12-10 14:42:10

                      다른지역 의 다인 로얄팰리스 계약자들은 공사중단, 중도금이자 체납으로 개인 신용도에 영향을 받을 정도이고 입주도 못하는데가 많이 있어 민원이 빗발치는데 기자분이 취재해보신 다인은 다른 다인인가 봅니다.   삭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