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19.12.13 금 19:47
HOME 경제 IT/가전
SH공사, 신내 컴팩트시티 국제설계공모 실시
이지은 기자 | 승인 2019.09.24 09:55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서울시와 서울주택도시공사는 북부간선도로 입체화 컴팩트시티 국제설계공모를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북부간선도로 조성사업은 서울 동북권의 관문이자 트리플 역세권인 신내역 일대에 청년, 신혼부부 중심의 공공주택(1,000호 규모), 주민 삶의 질과 직결되는 공원, 문화체육시설 같은 생활SOC 및 업무‧상업 등 자족시설을 집약적‧입체적으로 조성된다.

서울시와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설계안의 채택을 위하여 국내・외 유명건축가 9인으로 심사위원단을 구성하고, 2단계 심사를 거쳐 오는 12월 최종 당선작을 선정할 계획이다.

오는 10월 22일까지 제안서를 접수받아 1단계로 제안서 심사를 통해 참신한 아이디어를 제안한 5개 팀을 선정하고, 2단계로 이들 5개 팀이 12월18일까지 설계(안)을 제출하여 12월24일 최종 당선작을 선정할 예정이며, 최종 당선작으로 선정된 팀은 기본 및 실시 설계권을 획득하게 된다.

최종 심사과정을 공개하여 관심 있는 시민 모두에게 사업의 과정을 세세히 알리고, 심사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높이고자 한다.

서울특별시 시민감사옴부즈만이 입회하며, SNS 실시간 중계로 현장에 참석하지 못하더라도 온라인 시청이 가능하도록 진행할 예정이다.

김세용 SH공사 사장은 “금번 국제설계공모를 통해 그동안 북부간선도로로 인해 단절되고 고립되어 생활하기 불편했던 신내IC 일대가 획기적인 디자인으로 젊고 다양한 문화가 숨 쉬는 서울의 새로운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류훈 서울시 주택건축본부장은 “신내 컴팩트시티가 금번 국제설계공모로 혁신적 디자인을 향한 첫발을 내딛는 만큼, 도시공간 재창조 효과를 내고 지역단절을 극복하는 신개념 공공주택의 선도적 사례가 되도록 최선을 다해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